상단여백
HOME 농산 비료ㆍ농약
‘새 옷’ 입은 팜한농, 포장디자인 교체

‘F’ 주제 브랜드디자인 선봬
고객·임직원 투표 통해 채택


팜한농이 2019년 출시되는 작물보호제, 비료, 종자 등 전 제품의 포장디자인을 전면 교체하고, 광고, 인쇄물 등에도 새로운 브랜드 디자인을 적용한다.

팜한농에 따르면 팜한농(FarmHannong)의 영문 첫 글자 에프(F)를 주제로 하는 새로운 브랜드디자인을 선보인다. 새로운 브랜드 디자인은 잎을 연상케 하는 도형들이 하나의 지향점을 향하며 에프(F)자를 이루고 있는 모습이다. 글로벌 그린바이오기업으로 발돋움하기 위해 화합하며 발전하는 팜한농의 여러 사업조직을 표현한 것인데, 농업인 고객 315명과 팜한농 전 임직원들이 투표를 통해 채택했다는 설명이다.

팜한농은 새로운 브랜드 디자인을 작몰보호제, 비료, 종자 등 모든 사업에 일관되게 반영해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기업이미지를 전달할 계획이다.

팜한농 관계자는 “이번 브랜드 디자인 개발을 통해 팜한농만의 시각적 정체성을 확립하고, 세계무대를 겨냥해 그린바이오 기업이미지를 표현하는 데 주력했다”고 밝혔다.

한편 팜한농은 ‘차별화된 고객가치로 인류의 삶을 풍요롭게 만드는 그린바이오 기업’이라는 비전 아래 작물보호제, 비료, 종자 등 핵심 농자재 전 분야를 선도하는 기업이다. 또한 신물질 작물보호제, 기능성 특수비료, 내병성·기능성 종자 등 고부가가치 제품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서상현 기자 seos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