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식품 인삼ㆍ특용작물
‘개인 맞춤형 한약’ 가능성 열렸다

한약진흥재단-경북대 연구
"장내미생물 분포 조사 통해
특정 한약재와 궁합 판단"


개인 맞춤형 한약의 가능성을 보여주는 연구결과가 나와 주목된다.

최근 한약진흥재단 한의신약팀은 경북대학교 신재호 교수 연구팀과 공동으로 ‘장의 건강을 위해 일반적으로 처방되는 곽향정기산을 섭취한 후 장내미생물의 변화양상’에 대해 발표했다.

이번 연구에서 한약재인 곽향정기산을 섭취한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 장내미생물의 다양성이 증가했으며, 대변의 양상도 좋아지는 현상을 보였다. 그러나 장에 존재하는 브리보텔라균과 박테리오데스균의 함량이 50% 미만인 사람들은 곽향정기산 섭취 후 오히려 심한 설사를 일으키고, 장내미생물의 균형도 심각하게 파괴되는 양상을 나타냈다.

이를 근거로 연구팀은 앞으로 환자에게 한약을 처방하기 전 장내미생물의 분포를 조사해서 특정 한약재와의 궁합을 미리 알 수 있으며, 이를 통해 개인 맞춤형 한약의 가능성이 열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연구팀 관계자는 “대부분의 사람들에게는 나타나지 않지만 가끔 특정 개인에게서만 나타나는 부작용 또는 같은 처방이라도 치료 결과가 좋은 사람들이 있고 그렇지 않은 사람들이 있는 것은 이러한 체질과 장내미생물 그리고 한약의 상관관계로 설명할 수 있다”며 “이번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실제 한의 환자들의 케이스를 면밀히 분석해서 임상에 적용하기 위한 연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한편 한약진흥재단은 공동연구팀을 구성해 한약섭취에 따른 장내미생물 분포의 변화와 이에 따른 영향에 대해 구체적인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기노 기자 leekn@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태풍피해 벼, 3등급으로 구분 전량 매입한다 [한국농어민신문 김선아 기자] 농림축산식품부...
“한국 살처분정책, 세계표준 벗어나”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호세 마누엘 산체스 아프리카돼...
“WTO 개도국 지위 유지, 대통령이 나서라”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 ...
[긴급점검/배 산지는 지금] 농가마다 태풍피해 희비교차…시세 안 나와 출하계획 ‘끙끙’ [한국농어민신문 김경욱 기자] ...
[2019 농식품부 종합국감] “ASF 대응 범정부 기구 구성…번식기 전 멧돼지 포획 시급” ...
수산자원조사원 추가 확보 좌절···총허용어획량 신뢰 강화 ‘먹구름’ [한국농어민신문 이진우 기자]내년 예산안에 반영 안돼정확한...
[2019 행정사무감사/제주] “태풍 피해 휴경보상 지원단가 상향 등 현실적 대책 마련을” [한국농어민신문 강재남 기자] 제주특별자치도...
[2019 국정감사/한국농어촌공사] “간척지 담수호 절반이 수질 4등급 초과···대책 미흡” 질타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
축단협 “야생멧돼지 관리 특단의 조치 시행하라”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 ...
[2019 국제종자박람회 ‘성료’ 미래 식량사업 이끌 우리 종자 우수성 알렸다 [한국농어민신문 조영규 기자]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