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경기도 ‘G마크 축산물’ 소비자 투어 프로그램 호응
   
▲ 경기도는 지난 7~9일 G마크, 친환경, 안전 축산물 홍보를 위해 ‘2018 소비자 안전 축산물 투어’를 개최했다.

안성 팜랜드·한우랜드 등
학부모·학생·교사 대상
학교급식 공급 과정 체험


경기도내 학부모와 학생, 교사들이 엄격하게 관리되고 있는 ‘G마크 축산물’의 우수성을 눈으로 직접 확인했다.

경기도는 여름방학을 맞아 지난 7일과 9일 이틀간 안성 팜랜드, 안성맞춤랜드, 한우랜드 등 G마크 축산물 생산·유통 현장에서 ‘2018년도 소비자 안전축산물 투어’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소비자 안전축산물 투어’는 실제 소비자들에게 학교급식으로 공급되는 G마크 우수 축산물의 우수성과 안전성을 알리고, 소비촉진을 도모하고자 경기도가 주최하고 농협 경기지역본부가 주관하는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과천, 안양, 오산, 수원 등 도내 중·서부권 8개 시군의 초·중·고교 학생, 학부모, 급식교사 등 총 180여 명의 소비자들이 참여, 회당 90여 명씩 총 2회에 걸쳐 실시했다.

참가자들은 이번 투어를 통해 G마크 축산물 가공장과 판매장, 가축 사육장 등을 돌아보며 실제 학교에 공급중인 G마크 축산물의 생산과 가공, 유통과정 전반을 직접 확인하는 자리를 가졌다.

G마크 축산물을 맛 볼 수 있는 시식체험, 축산물을 활용해 치즈와 피자, 아이스크림, 우유핸드크림 등 각종 가공품을 만들어보는 수업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마련됐다.

이 밖에도 승마체험, 트랙터 사파리 등 농업과 서비스업이 융·복합된 ‘6차 산업화’ 현장을 체험함은 물론, 가축 먹이주기, 사료제조과정 견학, 한우박물관 견학, 축산물 생산·유통 관련 설명도 큰 호응을 얻었다. 투어 참가자들은 G마크 우수축산물이 엄격하게 위생·유통 관리중인 현장을 눈으로 직접 확인하고, 맛보고, 체험할 수 있어 유익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학부모 A씨는 “평소 먹거리 안전에 대한 걱정이 많았는데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마음을 놓을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철저하고 엄격한 관리를 통해 안전하고 건강한 축산물이 아이들의 식탁에 오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소감을 전했다.

김성식 도 동물방역위생과장은 “매년 여름방학 마다 실시되는 ‘소비자 안전축산물 투어’는 자라나는 학생, 학부모, 영양교사의 많은 관심을 얻고 있다”면서 “소비자와 생산자가 모두 윈-윈하는 급식 시스템을 만들 수 있도록 경기도가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2007년부터 도내 학교를 대상으로 G마크 우수축산물 학교급식 지원사업을 추진 중이다. 지난해에는 1803개 학교 119만여명의 학생들에게 한우·한돈·닭고기 등 G마크 축산물 1만1490톤을 공급했다.

안성=이장희 기자 leej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