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수산 수협
유례없는 폭염, 노량진수산시장 ‘안전 강화’
   
▲ 김임권 수협중앙회장이 노량진수산시장을 찾아 수산물에 대한 식품안전관리 강화를 당부하고 있다.

미생물 샘플링 검사 늘리고
환경 취약구역 물청소 등 진행


유례없는 폭염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노량진수산시장이 식품안전관리 강화 특별 대책을 마련해 시행하고 있다.

수협 노량진수산(주)는 최근 폭염이 이어지면서 수산식품에 대안 안전 관리를 강화키 위해 수산물 미생물 샘플링 검사를 5회에서 15회로 대폭 늘리고, 구내 음식점에 대한 위생검사도 20개소에서 40개소로 늘리는 등 특별대책을 마련해 시행 중이라고 밝혔다.

또 시장 내 환경 취약구역을 지정, 물청소 및 탈취제, 살균소독제 배포 등을 진행하고 해충 방제를 위한 활동을 강화하는 등 깨끗하고 안전한 시장 환경 확보를 위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 김임권 수협중앙회장은 지난달 27일 노량진수산시장을 찾아 혹서기 식품안전 특별 대책을 차질 없이 추진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수협 노량진수산(주)은 지난 2016년 현대화 건물로 이전하며 자체 식품안전센터를 운영 중이다. 식품안전센터에서는 미생물 검사, 표면위생검사, 어업용 얼음샘플검사 등을 주기적으로 실시해 시장 위생 상태를 모니터링하고 있다.

김관태 기자 kimkt@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관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