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남
함평군 드론 활용 교육 ‘호응’···"생소하지만 좋은 경험"
   
▲ 함평군이 실시한 ‘농업용 드론 활용 교육’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전남 함평군이 최근 4차 산업혁명의 핵심동력으로 떠오르는 드론을 농작업에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관내 농업인들을 대상으로 농업용 드론활용 교육을 실시했다.

군은 이번 교육으로 농업인들이 드론 자격증 취득하고 다양한 농작업 및 공동 작업에 실제 드론을 활용돼 농촌 노동력 부족 문제가 해소되길 기대하고 있다.

교육은 항공역학, 항공법규, 비행운용이론 등 드론관련 법규와 시뮬레이터 사용방법, 방제용 드론 조종법과 같은 실무현장 교육을 함께 진행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현재 벼농사를 중심으로 도입된 드론 투입은 감자·무·배추 등 다양한 작물 분야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며, 농작업이 열악하거나 규모가 큰 재배단지에서 더욱 효과가 크다.

특히 현재 벼농사를 중심으로 도입된 드론이 향후 감자와 무, 배추 등 다양한 작물분야에서도 활용이 가능해지는 만큼, 농작업이 열악하거나 규모가 큰 재배단지에서 큰 효과를 거둘 것으로 예상된다.

교육 참가자들도 쌀 산업의 미래를 새롭게 이끌어갈 이번 ‘농업용 드론 활용 교육’에 대해 높은 만족감을 드러냈다.

교육에 참석한 한희중 한농연함평군연합회 부회장은 “드론을 활용한 파종, 병해충방제 등을 통해 영농경영비 절감을 할 수 있는 만큼 이번 교육은 우리 농가들에게 꼭 필요했다”며 “이번 기회에 자격증을 취득하면 우리 지역에 AI, 구제역 등 긴급 방역이 필요할 때 드론을 활용한 재능기부도 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함평군농업기술센터 이향만 소장은 “앞으로 농업인들이 농업용 드론(멀티콥터)을 실제 현장에서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관련 교육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함평=김종은 기자 kimje@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