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정 정책
30만톤 이상 저수지, 2024년까지 ‘내진보강’농식품부, 2000억 투입해 완료

지난해 12월 ‘지진·화산재해대책법 시행령’이 개정됨에 따라 저수지 등 농업생산기반시설에 대한 내진설계기준 설정대상이 확대된 가운데 내진성능을 확보하지 못하고 있는 시설에 대해 오는 2024년까지 내진보강을 완료할 계획이라고 농식품부가 밝혔다.

지난해 12월 개정된 ‘지진·화산재해대책법 시행령’이 지난달 20일부터 시행됨에 따라 저수지 내진설계 대상이 당초 총 저수량 50만톤 이상에서 30만톤 이상으로 확대됐다. 이에 따라 대상저수지도 648개소에서 1256개소로 두 배가량 늘었다.

농식품부는 확대된 내진설계 대상 저수지 및 110개 방조제 등 총 1366개소에 대한 내진실태점검을 진행했으며, 이중 74.6%인 1019개소가 내진성능을 확보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했다. 또 내진성능평가를 실시해 보강여부를 판단해야 하는 시설이 266개소, 내진성능평가 결과 내진성능을 확보하지 못한 시설이 81개소로 확인됐다.

이에 따라 농식품부는 내진성능평가 필요시설에 대해서는 오는 2022년까지 내진성능평가를 실시하고, 내진성능 미확보 시설에 대해서는 지방자치단체와 협력해 올해부터 2024년까지 7년간 약 2000억원을 들여 내진보강을 완료할 계획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농업용 저수지 등에 대해서는 정밀안전평가를 실시하는데 이 과정에서 내진성능평가를 하지 않는 경우도 있다”면서 “이번에 내진성능을 확보해야 하는 저수지가 30만톤이상으로까지 확대되면서 그간 정밀안전평가 과정에서 내진성능평가가 이뤄지지 않은 266개소에 대해서는 평가 후 내진보강 여부를 확정하게 된다”고 말했다.

한편, 지진 발생 시 저수지 제방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기 위해 설치하는 지진가속도 계측기는 “전체 설치 계획 72개소 중 26.4%인 19개소에 설치가 완료됐다”고 농식품부는 밝혔다.

이진우 기자 leejw@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문재인 정부, 적폐농정 청산 응답하라” 지난 10일부터 이어진시민농성단 무기한 단식에범농업계·시민...
“밭농업기계화율 아직도 ‘58.3%’…실질적 지원대책 시급” 밭기계 시연 및 현장간담회2022년 75% 달성하려면R&D...
농민은 안중에 없는 농식품부 ‘배추대책’ 추석 성수품 수급안정 명분평시대비 140% 물량 풀고농협매...
[최양부 전 수석 특별 인터뷰] "내년 3월 조합장선거, 무자격 조합원 정리·부정선거 시비 없애야" 최양부 전 청와대 대통령 농림해양수석비서관2015년 첫 전...
“농촌태양광, 농촌자원 수탈 우려…사업 전면 개선을” ‘농촌에너지전환포럼’ 창립 토론 ...
“국경검역 강화···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 만전” 불법 휴대 축산물 과태료 상향잔반 급여농가 관리 강화 약속...
김제 농민 “풍력 발전소 설치 말라” 주민설명회 한 번 없이 추진청정 농산물 이미지 추락 우려조...
aT 현지화지원사업을 말하다 <6>인도네시아 시장 공략을 위한 지원 인도네시아는 인구 약 2억6000만명의 이슬람권 최대 시장...
“친환경급식센터 활성화···지역먹거리 순환시스템 구축을” 친환경급식센터 활성화 모색지역먹거리 순환시스템 구축충남 홍...
국산 대동공업 농기계, 앙골라 누빈다 현지 정부와 1억 달러 규모 계약트랙터·경운기·농업용 작업...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