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농촌 태양광발전 활성화 앞장설 것”
   
▲ 경남농협이 개최한 농촌 태양광사업 활성화를 위한 다짐대회.

경남농협 다짐대회
농가소득 제고 힘써


경남농협(본부장 하명곤)이 농가소득 확대를 위해 농촌 태양광발전소 설치 활성화에 앞장설 것을 다짐했다.

경남농협은 지난 8일 지역본부 대의원회의실에서 도내 농협 시군지부 농정지원단장 18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촌 태양광사업 활성화를 위한 다짐대회’를 개최했다.

농촌 태양광발전소 설치사업 활성화를 통한 농가소득 제고를 위해 태양광사업 관련 교육 및 토론이 실시됐다.

오인식 농협 재생에너지부 팀장이 농협 태양광사업 추진배경 및 사업현황을, 김영욱 농협 기업고객부 차장이 농촌태양광사업 정책자금 대출방법 및 유의사항을, 장광식 한국에너지공단 부장이 농촌태양광사업 보급현황 및 RPS제도(공급의무화제도) 등에 대해 설명했다.

RPS는 일정규모 이상의 발전사업자(50만kW 이상의 발전설비를 보유한 자)에게 발전량의 일정량 이상을 신·재생에너지로 공급하도록 의무화한 제도다.

김육수 경남농협 부본부장은 “시군 조례의 거리제한 규정 완화를 위해 농정활동을 전개하고, 농축협이 농촌 태양광사업에 적극 참여하도록 홍보·지도해 나가겠다”면서 “농촌 태양광사업 활성화를 통해 농가소득 증진과 태양광 보급 확대를 동시에 달성하자”고 피력했다.

창원=구자룡 기자 kucr@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자룡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누렇게 타버린 인삼밭…"내년 삼도 못 심을 판" 인삼밭 온도 41도까지 올라은박지 차광막도 무용지물잎 타들...
한국당, 미허가축사 특별법 제정 추진 이행계획서 제출기한 임박9월초 입법발의 의견 모아미허가축사...
“직불제, 공익형으로 전면 개편” 생태·환경보전 의무 부여하되소농에 더 많은 직불금 보상40...
귀농 6년차, <자연목장> 장훈·이연재 부부의 생존법 자연순환농법으로 흑돼지 키우며소비자 직거래 ‘도르리’ 운영...
배 거래 표준규격 15→10kg상자 전환 ‘찬반 팽팽’ ...
“아프리카돼지열병, 음식물에 의한 감염 차단 시급” 가열하지 않은 잔반 급여 방지해외 축산물 불법 반입 막아야...
여성농업인, 지금 만나러 갑니다 <4>충남 당진서 고구마 농사짓는 박희경 씨 결혼하고부터 농사짓기 시작7000여평 고구마 재배흔한 성장...
농우바이오, 고추 신품종 현장점검 충북 청양·전북 임실 등 방문출시 앞둔 제품 작황 확인농우...
경북 고령 중화리 전원주택지 조성 ‘시끌’ 산비탈 깎아 택지개발 공사산 아래 주택·밭은 ‘침수피해’ ...
수입대체과일 육성하자 <3>현장사례/농업회사법인(주)트로피칼제주 제주지역 아열대로 기후 변화세계적 바나나 생산 감소 대응‘...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