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국민행복농정연대-박원순 후보 정책 협약먹거리 기본권 보장 등 5개 정책
   
▲ 지난 5일 국민행복농정연대와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 측이 ‘도농공생·농민행복·국민행복을 위한 민선 7시 서울시 정책 협약’을 맺었다.

농업·시민 단체들로 구성된 정책연대조직인 국민행복농정연대가 지난 5일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와 국민의 먹거리 기본권 보장 및 순환과 공생의 지속가능한 도농 공동체 실현 등 큰 방향을 담은 5개 내용의 정책 협약을 맺었다.

양 측은 ‘도농공생·농민행복·국민행복을 위한 민선 7기 서울시 정책 협약서’에서 △서울시 먹거리 종합계획 본격 추진, 서울시민의 건강권과 먹거리 복지권 및 먹거리주권을 실현해가는 종합계획 본격 추진, 자치구의 먹거리종합계획 수립·시행 지원 △도농상생의 공적조달체계 추진, 공공급식 전반을 대상으로 우리먹거리 친환경 의무급식 확대 추진, non-GMO 우리먹거리의 학교 및 공공급식 추진 등을 약속했다.

또한 △도농상생교류 종합계획 수립·추진, 서울시 마을공동체·주민자치조직·사회적경제조직 등과 농촌 조직들 간 민간 협력사업 및 자치구 도농상생교류정책 적극 지원 △우리 먹거리·농업·농민·농촌의 다원적 기능과 공익적 가치 교육·홍보 실시 △대통령직속 농어업특별위원회 설치·운영 적극지지 및 농업·농촌의 다원적 기능과 공익적 가치, 지방자치분권과 지역균형 발전을 반영하는 헌법개정 등을 추진키로 협약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 측의 이태수 선거대책위원회 정책총괄본부장이 참석했으며, 국민행복농정연대 측에선 최은순 친환경무상급식 풀뿌리국민연대 공동대표, 박종서 전국친환경농업인연합회 사무총장, 윤형근 한살림생협연합회 상무이사, 최동근 친환경농산물의무자조금관리위원회 사무국장, 송기호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국제통상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고성진 기자 kos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