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수산 유통ㆍ가공
"노량진수산시장 정상화를"
   

노량진수산시장 새건물에 입주한 시장 종사자들이 7일 ‘수산시장 정상화와 구시장 노점상 진입 저지를 위한 결의대회’를 열었다.

이날 집회는 구시장에 남아 있는 상인들이 민주노점상연합(이하 민노련)과 연대투쟁에 나선 것으로 알려지면서 시장정상화 지연을 우려한는 신시장 측 종사자들이 개최한 것이다.

신시장 입주 상인들은 이날 시장 정상화 촉구문에서 “우리는 불법영업으로 시민 먹거리 안전 및 시장종사자의 생존권을 위협하고 있는 구시장의 무단영업 근절을 촉구하며 시장정상화 과정 중 당사자가 아닌 어떠한 외부단체의 개입도 거부한다”며 “정부와 관계기관들은 더 이상 시장과 관계없는 외부단체의 개입으로 시장정상화가 지연되지 않도록 법과 원칙에 따라 사태 해결에 나설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김관태 기자 kimkt@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관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