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사설
농업·농촌 살릴 후보, 제대로 찾자

6·13 전국동시지방선거가 불과 12일 앞으로 다가왔다. 하지만 남북정상회담에 이어 북미정상회담 등 한반도를 둘러싼 초대형 이슈가 이어지면서 선거 분위기는 좀처럼 뜨지 않고 있다. 인물과 정책검증이 실종된, ‘지방’ 없는 지방선거로 전락할 것이라는 우려마저 나오고 있다.

이런 가운데, 각 지역의 농민단체들이 후보자들을 초청, 농정공약 점검에 적극 나서고 있어 주목된다. 경남농민단체협의회는 지난 24일 김경수(더불어민주당), 김태호(자유한국당), 김유근(바른미래당) 등 3명의 경남도지사 후보자를 초청, ‘농정공약 이행 확약식’을 진행했다. 후보들은 경남농단협의 10대 농정공약 요구사항을 최대한 공약화하고 실천하겠다는 내용의 ‘농정공약 이행 확약서’에 서명했다. 25일에는 한농연강원도연합회가 ‘강원농업·농촌 발전을 위한 강원도지사 후보 초청 정책발표 및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 참석한 최문순(더불어민주당), 정창수(자유한국당) 후보는 자신들의 주요 농업공약을 설명하고, 이를 반드시 실천하겠다는 서약서를 제출했다. 같은 날 충북지역 농민단체들도 ‘충북도지사 후보 초청 농정공약 대토론회’를 개최, 이날 참석한 이시종(더불어민주당), 박경국(자유한국당), 신용한(바른미래당) 후보 등은 농민들이 제안한 5대 공약에 대한 자신들의 입장을 적극 피력했다.

지방선거는 지역주민의 삶과 살림을 책임질 일꾼을 뽑는 선거다. 지방소멸, 농촌소멸을 막을 다양한 정책 개발의 기회이기도 하다. 누가 우리 농업·농촌을 살릴 후보인지 그들이 내놓은 정책이나 공약을 꼼꼼히 점검하고, 대안을 제시하는 후보를 찾아내야 한다. 그것이 농민 유권자의 권리이자 의무다.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농어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살처분 당일 시세로 보상금 지급 ‘양돈농가 운다’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소비 위축에 돼지가격 폭락방역...
국유림 내 풍력발전사업 허용 도마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RPC 벼 매입현장] “2등급 이하 허다”…수확기 잇단 태풍에 벼 품질 뚝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
[제15회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경영인대회] “제주농업 최악의 해 함께 극복…희망 있는 미래 만들어 나가자” [한국농어민신문 강재남 기자] ...
[농업·농촌의 미래, 우리는 청년여성농업인] “행복해지기 위해 선택한 귀농, 후회 없어” ...
멧돼지 관리 소홀·잔반 급여 뒷북 금지가 화 키웠다 [한국농어민신문 이현우 기자]아프리카돼지열병이 지난 9월 ...
[긴급점검/무 산지는 지금] 작황 부진에 출하량 감소···11월 초까지 가격 높을 듯 [한국농어민신문 김관태 기자] ...
이낙연 총리, 울진 ‘미탁’ 복구 현장 방문 [한국농어민신문 조성제 기자] 이낙연 국무총...
[방콕 K-Food Fair를 가다] 케이팝 타고 케이푸드 인기···‘먹방쇼’ 구름 인파 [한국농어민신문 이기노 기자] ...
[2019 국정감사/제주특별자치도] “가축분뇨 유출사고 발생 빈번···공공처리 비율 10%도 안돼” [한국농어민신문 강재남 기자]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