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수산 수협
수협 바다환경감시단 "우리 바다 살리기 효율적 전개"
   
▲ 수협 임직원들로 구성된 ‘바다환경감시단’이 발대식을 갖고 기념 촬영을 했다.

수협중앙회가 지난 9일 ‘바다환경감시단’ 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우리 바다 살리기에 나섰다.

수협중앙회 및 일선수협, 수협은행 임직원 130여명으로 구성된 ‘바다환경감시단’은 △바다모래 채취와 해양쓰레기로 오염·훼손된 현장 탐사 및 고발 △‘바다의 날’, ‘국제 연안정화의 날’ 행사 참여 및 바다 대청소 △주변 바다환경 실시간 모니터링, 오염·훼손현장 촬영 및 신고 등의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아울러 수협중앙회는 감시단을 대상으로 한 스쿠버다이빙 교육 비용지원을 통해 해안가 뿐 아니라 바다 속 환경 정화도 이어나갈 예정이다.

아울러 이날 수협중앙회는 수산자원 회복을 위한 바다살리기 캠페인 워킹그룹 1차 회의를 개최했다. 워킹그룹에는 해양수산부와 해양·수산단체, 연구기관 등 14개 기관 및 단체가 참여하며, 앞으로 바다환경 개선과 수산자원 회복을 위한 범국민적 캠페인을 전개할 예정이다.

수협중앙회 관계자는 “바다감시단 활동으로 직접 현장에서 바다 환경정화를 진행하고, 워킹그룹을 통한 효율적인 캠페인 전략을 수립해 지속가능한 바다살리기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김관태 기자 kimkt@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관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2018 국정감사 ▶마사회·축평원·방역본부] "불법사설경마 규모 13조5000억…특단 대책 강구돼야" 주문 19일 한국마사회·축산물품질평가원·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국정...
쌀 직불제 개편 ‘넘을 산’ 많다 농경연 세가지 시나리오 제안정부 재정규모 대폭 늘리고쌀가격...
[선택 3.13 전국동시조합장 선거] ‘농협은 대체 누구 겁니까?’ 주인인 ‘농민 조합원’과 거리‘임직원의 조직’ 비난 자초협...
최흥림 본보 1일 명예편집국장 "기사 작성·편집·교정까지…신문에 대한 노력 느껴" “대다수 농민, 자신의 품목 박사새 작물 심으면 잘 될 수...
“배 소비 활성화 취지 공감하지만…내년부터 적용은 시기상조” ...
[선택 3.13 전국동시조합장 선거] <1>연재를 시작하며: 왜 조합장 선거인가 내년 3월13일 제 2회 전국 동시 농축협 조합장 선거가 ...
“고정직불로 지원단가 일원화···농가 형평성 제고 가능” ‘쌀 직불제 개편’ 세 가지 시나리오①변동직불제→...
우리밀 재고 소진에 ‘농협 역할론’ 급부상 국산밀산업협회 수매 역부족농협, 국감서 “적극 검토” 답변...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 10월 25~29일 열려 제16회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전주월드컵경기장, 25&sim...
“기후스마트농업 반드시 성공해야” 농림식품산업 미래성장포럼 기후스마트농업 추진 시급농업 생산성은 높이면서온실가스 절감...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