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진뉴스
남북 접경지역 ‘모내기 시작’
   

최근 남북관계 훈풍속에 남북 접경지역에서부터 모내기가 시작되면서 본격 영농철을 알리고 있다. 9일 임진강을 사이에 두고 북한과 마주하고 있는 경기도 파주시 내포리 김광기 씨 부부가 올해 첫 모내기를 하고 있다. 김흥진 기자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흥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