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진뉴스
영농철 '바빠진 손길'
   

5월을 맞이하면서 벼농사를 준비하는 농민들의 손길이 바빠지고 있다. 지난 3일 한농연고양시연합회 회원들과 고양시 벽제농협 조합원들이 공동육묘장에서 올해 벼농사에 사용될 참드림 품종 등 파종을 거쳐 발아된 모판 35000여개를 바닥으로 옮기는 치상작업을 하고 있다. 김흥진 기자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농어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사진뉴스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