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북
옥천군 유치원·고교 ‘전면 무상급식’

올해 8억4920여만원 투입
6월부터 학생 1692명 ‘혜택’  


충북 옥천군 내 유치원과 고등학교에서 오는 6월부터 전면 무상급식이 실시된다.

옥천군은 최근 교육지원청과 관내 3개 고교와 가진 4차례 실무회의를 통해 지원액 등을 확정하고 올해 8억4920여만원을 투입해 6월 1일부터 무상급식을 추진한다고 지난달 30일 밝혔다.
유치원생과 고등학생까지 무상급식 대상에 포함되기는 충북 최초다. 인근 지자체에서 고등학생 무상급식을 추진하고는 있지만 유치원은 대상에서 제외됐다.

이번 무상급식을 통해 유치원생 547명(16곳)과 고등학생 1145명(3곳) 총 1692명의 학생들이 무상급식의 혜택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1인 1식(중식)을 기준으로 유치원생에게는 연간 2억9200만원, 고등학생에게는 10억6300만원등 총 13억5500만원을 지원하게 된다.

그동안 초·중학교는 충북도와 도 교육청의 무상급식 분담비율 협의에 따라 급식비 중 식품비의 75.7%를 군비(60%)와 도비(40%)로 지원해 왔다. 이에 군은 무상급식에서 제외돼 있는 유치원과 고등학교에 대해 군비 100%로 지원키로 하고 교육계와 지원방식 및 금액 등을 협의한 바 있다.

한편 지난달 30일에는 김영만 옥천군수, 한경환 옥천교육지원청 교육장, 이성희 옥천고등학교장, 송영광 청산고등학교장, 신완식 충북산업과학고등학교장이 참석한 가운데 무상급식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이날 협약을 통해 5개 기관은 원활한 무상급식 추진을 위한 상호 협력은 물론 안전하고 신선한 먹거리 생산기반 및 공급 확대 등의 친환경 급식 실현을 위해 적극 노력키로 했다.

군은 이번 무상급식을 계기로 성장기 학생들의 건강한 심신 발달과 보편적 교육복지를 실현해 간다는 계획이다.

옥천=이평진 기자 leep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평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