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사설
남북농업교류 활성화를 기대한다

남북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로 한반도 평화정착 분위기가 고조되는 가운데 남북농업교류 활성화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최근 한반도 비핵화 평화정착 분위기는 지난 11년간 중단됐던 남북 농업협력의 새로운 출발점이 될 수 있기 때문이다. 농업계는 대북 쌀 지원을 포함한 다양한 농업협력 추진의 중요한 계기로 삼아야한다고 환영하고 있다.

특히 남북농업협력의 시급한 과제로 40만톤 이상 대북 쌀 지원을 촉구하고 있다. 쌀값은 지난해 수확기 이후 오르다 최근 상승세가 꺾인 데다 논 타작물 재배 신청 실적도 목표대비 65%수준에 그쳤다. 이로 인해 단경기 역계절 진폭은 물론 수확기 쌀값 하락마저 우려되는 상황이어서 남북경협을 통한 쌀값 안정의 경제적 의미는 크다.

정부는 대북 쌀 지원을 통해 남북 화해분위기 조성은 물론 농가경제 안정을 꾀할 것을 촉구한다. 동시에 비료·농약·농기계·농업용 비닐 등 대북 농자재지원 등의 협력사업도 필요하다. 또한 대북 영농지도사업이나 남북 유전자원 공동조사, 토종종자 보전·육성, 저수지·댐·농업용수로 등 북한 내 농업 기반시설 구축사업 등 다양한 협력사업 추진이 요구된다.

이를 통해 북한의 식량자급 능력을 높여 중장기적으로 통일비용을 줄이고 남북한의 이질성을 줄일 수 있을 것이다. 정부는 서둘러 법령 제·개정과 예산 확보를 통해 남북농업협력 사업을 지금부터 적극 추진해야 한다. 기존의 남북농업협력사업과 차별화된 정책으로 실질적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농어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태풍피해 벼, 3등급으로 구분 전량 매입한다 [한국농어민신문 김선아 기자] 농림축산식품부...
“한국 살처분정책, 세계표준 벗어나”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호세 마누엘 산체스 아프리카돼...
“WTO 개도국 지위 유지, 대통령이 나서라”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 ...
[긴급점검/배 산지는 지금] 농가마다 태풍피해 희비교차…시세 안 나와 출하계획 ‘끙끙’ [한국농어민신문 김경욱 기자] ...
[2019 농식품부 종합국감] “ASF 대응 범정부 기구 구성…번식기 전 멧돼지 포획 시급” ...
수산자원조사원 추가 확보 좌절···총허용어획량 신뢰 강화 ‘먹구름’ [한국농어민신문 이진우 기자]내년 예산안에 반영 안돼정확한...
우수 농산물 직거래사업장을 가다 <5>협동조합농부장터 로컬푸드직매장 [한국농어민신문 김관태 기자] ...
[2019 행정사무감사/제주] “태풍 피해 휴경보상 지원단가 상향 등 현실적 대책 마련을” [한국농어민신문 강재남 기자] 제주특별자치도...
[2019 국정감사/한국농어촌공사] “간척지 담수호 절반이 수질 4등급 초과···대책 미흡” 질타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
축단협 “야생멧돼지 관리 특단의 조치 시행하라”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