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식품 식품제도
중소식품업체 국산 농산물 신용거래 길 튼다구매이행 보증보험 지원 주목
   

중소식품제조업체 및 학교급식공급업체를 대상으로 ‘국산 농축산물 구매이행 보증보험 지원사업’이 4월 30일부터 실시, 주목을 받고 있다.

그동안 영세 식품기업은 국산 농축산물을 사용하고 싶어도 담보 제공 등에서 어려움을 겪어왔다. 상황이 이렇다보니 농업법인 등 생산자들이 영세 식품기업과 신용거래를 꺼리면서 국산 농산물 직거래가 활성화되지 못하는 악순환이 계속돼 왔다.

이에 농림축산식품부는 서울보증보험(주)과 협력해 국산 농축산물 거래를 신용으로 보증하는 보증보험 상품을 개발했다.

이에 따라 생산자와 식품기업은 보증보험을 담보로 국산 농축산물을 신용으로 직거래할 수 있으며, 만약 식품기업이 신용거래 대금을 이행하지 않는 경우 생산자는 서울보증에 보험금을 청구하면 된다. 농식품부는 식품기업이 보증보험에 가입하는 경우 신용거래 보증금액 기준 최고 5000만원 이내에서 보험료의 50%를 지원한다.

농식품부는 이번 보증보험 지원이 시범사업이라는 점을 감안해 지원대상을 국산 농축산물을 많이 사용하는 중소식품업체로 한정해 우선 지원키로 했으며, 공급업체도 국산 농축산물 직거래 활성화를 위해 산지조직으로 한정했다.

이재욱 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실장은 “보증보험 지원 사업은 식품기업과 생산자 간 신뢰를 바탕으로 사회적 자본을 확충하기 위해 실시하는 사업”이라며 “이 사업을 계기로 식품업체와 생산자 간 직거래를 확산시켜 농업생산자는 수취가격을 높이고, 식품업체는 중간 유통을 줄임으로써 생산자와 기업이 상생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농식품부와 서울보증보험은 이번 지원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상호협력을 위해 4월 27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으며, 보증보험 지원신청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aT식품기업지원관리시스템(www.foodbiz.or.kr) 및 농수산식품유통공사 식품외식기획부(061-931-0712, 0714)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기노 기자 leekn@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누렇게 타버린 인삼밭…"내년 삼도 못 심을 판" 인삼밭 온도 41도까지 올라은박지 차광막도 무용지물잎 타들...
한국당, 미허가축사 특별법 제정 추진 이행계획서 제출기한 임박9월초 입법발의 의견 모아미허가축사...
“직불제, 공익형으로 전면 개편” 생태·환경보전 의무 부여하되소농에 더 많은 직불금 보상40...
귀농 6년차, <자연목장> 장훈·이연재 부부의 생존법 자연순환농법으로 흑돼지 키우며소비자 직거래 ‘도르리’ 운영...
배 거래 표준규격 15→10kg상자 전환 ‘찬반 팽팽’ ...
“아프리카돼지열병, 음식물에 의한 감염 차단 시급” 가열하지 않은 잔반 급여 방지해외 축산물 불법 반입 막아야...
여성농업인, 지금 만나러 갑니다 <4>충남 당진서 고구마 농사짓는 박희경 씨 결혼하고부터 농사짓기 시작7000여평 고구마 재배흔한 성장...
농우바이오, 고추 신품종 현장점검 충북 청양·전북 임실 등 방문출시 앞둔 제품 작황 확인농우...
경북 고령 중화리 전원주택지 조성 ‘시끌’ 산비탈 깎아 택지개발 공사산 아래 주택·밭은 ‘침수피해’ ...
수입대체과일 육성하자 <3>현장사례/농업회사법인(주)트로피칼제주 제주지역 아열대로 기후 변화세계적 바나나 생산 감소 대응‘...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