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수출 수출현장
국내 13개 업체 2018 베이징 유아용품박람회 참가
   
▲ aT가 설치한 한국관은 우수하고 안전한 우리 영유아상품을 알아보려는 방문객들로 북적였다.

2018 베이징 유아용품박람회
13개 업체 3000만 달러 상담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지난 14일부터 16일까지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2018 베이징 유아용품박람회’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27회를 맞은 ‘2018 베이징 유아용품박람회’에서 국내 13개 업체는 국산 농수산물을 원료로 한 이유식 등의 영유아식품과 함께 건조과일칩 등 간식거리를 선보였다. 또 생생한 현장을 전달하기 위해 빠링허우(1980년대 이후 세대) 세대를 대표하는 왕홍 리우 씨를 초대해 560만명의 팔로워를 대상으로 박람회 현장을 생중계했다. 리우 씨는 “한국산 영유아 식품은 우수한 품질과 세련된 포장으로 중국의 젊은 엄마들 사이에서 인기가 높다”며 “이번 박람회를 통해 중국에서 판매되지 않는 다양한 한국산 신제품을 체험할 수 있어서 좋았다”고 소감을 말했다. aT는 이번 박람회를 통해 약 3000만 달러의 상담실적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이와 관련 백진석 aT 식품수출이사는 “중국 내 연이은 식품안전사고로 자국산 식품에 대한 불안감이 존재한다. 특히 영유아식품은 더욱 민감한 편”이라며 “안전성과 품질이 우수한 우리 영유아 식품이 중국시장 진출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현우 기자 leehw@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