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수산 정책
오징어·명태·멸치 등 수산물 7종 ‘집중 수급관리’‘수산물 가격안정 품목’ 지정

계획생산 불가 등 조건에 맞는
고등어·꽁치·조기·갈치도 포함 

최근 3년 월평균 가격 변동폭
10% 이상 품목 정부가 수매
설·추석·어한기에 방출키로

수급동향 점검회의 ‘정례화’도


수산물 수급안정 체계가 개편됐다. 오징어, 명태, 멸치 등 7개 품목이 가격안정 관리 대상품목으로 지정됐고, 앞으로는 수급동향 점검회의가 정기적으로 열린다.

해양수산부는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2018년 수산물 가격안정 대책’을 수립·시행한다고 지난 6일 밝혔다.

대책을 보면 정부가 ‘가격안정 관리 대상품목’을 지정해 수급관리를 실시한다. 지정 조건은 △국내 소비량 기준 상위 10위 이내 어종 △계절에 따라 생산량이 급격히 변동하는 어종 △계획 생산이 불가능한 어종. 이를 모두 충족하는 어종은 오징어, 명태, 멸치, 고등어, 꽁치, 조기, 갈치 등 7개 품목이다.

정부비축 수매는 이 관리대상 품목 중 최근 3년간 월평균 가격 변동폭이 10% 이상이었던 품목에 대해 수매가 진행된다. 지금까지는 상황에 따라 수급관리위원회 논의를 거쳐 비축품목을 정했다. 이 같은 기준에 따라 올해는 오징어, 명태, 마른멸치, 고등어, 갈치, 참조기 등 6개 품목에 대해 수매를 진행한다.

품목별 수매 예산은 최근 3년간 평균 소비량과 산지가격을 고려해 배분하는데, 올해는 863억원의 예산으로, 총 1만8000톤의 수매가 이뤄질 예정이다. 비축 수산물은 기존처럼 설·추석 등 명절과 어한기에 정기적으로 방출하며, 가격 급등 품목에 대해서는 수시방출도 추진한다.

이와 함께 그간 필요시 개최하던 수급동향 점검회의를 정례화 하고, 생산·자원관리·수입담당이 함께 참여하는 회의체로 확대·개편한다. 또 과학적인 수급관리를 위해 수급정보 빅데이터를 수집하고, 이를 실시간으로 분석할 수 있는 시스템 개발에도 착수한다.

해수부는 또 ‘정부비축’이라는 용어가 사업목적을 충분히 나타내지 못하고, 장기간 보관했다가 저가로 방출하는 수산물이라는 부정적 인식을 줄 수 있다는 지적에 따라 사업 명칭을 ‘수산물 정부비축 사업’에서 ‘수산물 물가안정 사업(가칭)’으로 바꿀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정도현 해양수산부 유통정책과장은 “그간 정부비축 사업이 수산물 수급 및 가격안정에 큰 역할을 해 왔으나, 보다 합리적인 기준에 따라 일관성 있게 지원해야 한다는 지적도 있어 왔다”며, “이번에 수립된 대책에 따라 사업을 보다 효과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철저히 관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관태 기자 kimkt@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관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수산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문재인 정부, 적폐농정 청산 응답하라” 지난 10일부터 이어진시민농성단 무기한 단식에범농업계·시민...
    “밭농업기계화율 아직도 ‘58.3%’…실질적 지원대책 시급” 밭기계 시연 및 현장간담회2022년 75% 달성하려면R&D...
    농민은 안중에 없는 농식품부 ‘배추대책’ 추석 성수품 수급안정 명분평시대비 140% 물량 풀고농협매...
    [최양부 전 수석 특별 인터뷰] "내년 3월 조합장선거, 무자격 조합원 정리·부정선거 시비 없애야" 최양부 전 청와대 대통령 농림해양수석비서관2015년 첫 전...
    “농촌태양광, 농촌자원 수탈 우려…사업 전면 개선을” ‘농촌에너지전환포럼’ 창립 토론 ...
    “국경검역 강화···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 만전” 불법 휴대 축산물 과태료 상향잔반 급여농가 관리 강화 약속...
    김제 농민 “풍력 발전소 설치 말라” 주민설명회 한 번 없이 추진청정 농산물 이미지 추락 우려조...
    aT 현지화지원사업을 말하다 <6>인도네시아 시장 공략을 위한 지원 인도네시아는 인구 약 2억6000만명의 이슬람권 최대 시장...
    “친환경급식센터 활성화···지역먹거리 순환시스템 구축을” 친환경급식센터 활성화 모색지역먹거리 순환시스템 구축충남 홍...
    국산 대동공업 농기계, 앙골라 누빈다 현지 정부와 1억 달러 규모 계약트랙터·경운기·농업용 작업...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