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정 임업
‘도시청년 산촌살이 1기’ 참가자 모집
   

가평 ‘산촌청년하우스’서 살며
텃밭 가꾸기·임업활동 등 체험


산림청이 이달 31일까지 ‘산촌으로 가는 청년 프로그램(도시청년의 초보 신촌살이 1기)’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의 참가 대상은 서울시와 경기도에 거주하는 만19~39세 청년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참가자 스스로 프로그램 일정을 설계할 수 있어 효율적인 시간관리가 필요한 직장인과 학생도 참여할 수 있다. 참가 희망자는 자기소개, 지원 동기, 산촌에서 하고 싶은 일 등이 담긴 신청서를 작성해 (사)생태산촌 페이스북(www.facebook.com/ecochon)을 통해 제출하면 된다.

참가자에게는 산촌생활용 거주공간과 취사·생활기기, 소규모의 영농공간이 제공된다. 산촌생활에 대한 관심과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견학 등 현장 중심의 맞춤형 교육도 마련된다.

참가자들은 경기도 가평군 설곡옻샘마을 ‘산촌청년하우스’에서 산촌살이를 시작한다. 이곳에서 청년들은 산림과 귀산촌에 관한 지식을 습득하고 마을 일손돕기, 자기만의 텃밭 가꾸기 등 임업활동을 통해 산촌생활과 지역문화를 체험한다. 자신의 재능을 산촌과 마을 주민, 귀산촌 행사 등을 위해 기부하는 경우에는 자원봉사 인증서도 발급받을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사)생태산촌 페이스북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문의는 070-7456-2035(생태산촌)로 하면 된다.

산림청은 올해 이 사업을 시범 운영한 뒤 성과 평가를 통해 내년부터 단계적으로 대상 지역과 모집 규모를 확대할 계획이다.

하경수 산림청 산림복지정책과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바쁘고 복잡한 도시 생활 속에 지친 청년들이 산촌의 안락함과 여유를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청년들이 삶을 공유하고 가치관을 정립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고성진 기자 kos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