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 특수가축
역대 최대 규모 ‘아시아경마회의’ 열린다

코엑스·렛츠런파크 서울서
5월 13~18일, 800명 참석 예정


한국마사회는 오는 5월 13~18일 ‘제37회 아시아경마회의(ARC)’가 서울 코엑스와 렛츠런파크 서울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아시아경마회의는 2년마다 열리는 행사로 이번에는 한국마사회가 주최하고 아시아경마연맹이 주관하며 전세계 경마기관과 관계자들이 참가하는 국제행사로 진행된다. ‘혁신, 협력, 변화’를 주제로 한국마사회가 주최해 열리는 이번 회의에서는 아시아경매연맹 회원국은 물론 북미와 남미, 유럽 등 경마를 시행하는 30여개국에서 약 800여명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6일 동안 열리는 회의에서는 8개 분과회의와 12개 전체회의 등이 진행되며, 발매, 불법경마, 경마문화, 말의 복지 등 다각적인 주제가 다뤄진다. 한국마사회는 우리나라의 PART1 승격을 위해 이번 아시아경마회의를 발판으로 적극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우리나라에서는 지난 1980년과 2005년에 아시아경마회의가 개최된 바 있다.

김낙순 한국마사회장은 “이번 아시아경마회의를 역대 최대 규모인 800명 참석을 목표로 준비하고 있다”며 “한국 경마의 국제 위상을 강화하고 홍보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26개국의 회원으로 구성된 아시아경마연맹은 1960년 경마 국제화, 표준화를 통한 경마산업 발전을 위해 설립됐으며, 우리나라는 1970년 정회원으로 가입했다.

이병성 기자 leebs@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