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기고ㆍ독자투고
[독자투고] 맘 편히 우리 농축산물 선물을

16일이 민족 대명절 설이다. 고향에 내려가 오랜 만에 가족을 만나고, 친척을 만나고, 친구를 만나는데, 그럴 때마다 꼭 선물을 잊지 않는다. 인기 선물은 농축산물 선물세트. 그런데 한동안 농축산물 선물을 선택하기가 꺼려졌다. 혹여 청탁금지법에 위반되지 않을까 하는 염려에서다. 올해는 이런 걱정을 조금은 덜 수 있게 됐다. 청탁금지법 시행령의 농축산물 선물가격 기준이 5만원에서 10만원으로 늘어났기 때문이다.

농민들이 정성들여 키운 농축산물을 마음 편히 선물하는 설이 됐으면 한다. 유난히 긴 한파로 몸은 추웠지만 국산 농축산물 선물에 고마움을 담아 주고 받으며 마음 만큼은 그 어느 때보다도 풍성하길 바란다.

남주형/경기 성남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농어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2018-02-20 09:06:01

    이제 해결합시다.
    청와대 국민소통 광장 > 국민청원> 며느리 학대금지법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138442
    청와대 국민소통 광장 > 국민청원> 명절을 없애주세요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138708
    청와대 국민소통 광장 > 국민청원> 제사를 법적으로 금지시켜주세요.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139270
    여기에서 청원에 동의할 수 있습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