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 정책·유통
가축방역관 모집 난항···대도시 '쏠림 현상' 탓

경기·충남·경남지역 합격자
다른 지역으로 '이탈'
최종선발, 모집 인원 못미쳐

지자체별 모집 공고 각각 내
한 명이 여러 곳 지원한 탓
"전국 17개 시도 동시 모집을"

전남·전북·강원은 미달 사태


조류인플루엔자(AI) 등 가축질병의 상재화 가능성이 커지면서 가축방역 업무를 전담하는 가축방역관 모집이 올해 전국적으로 이뤄졌지만 모집 인원을 채우지 못하는 지역이 발생하는 문제가 나타나 모집 방식 개선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김현권 더불어민주당(비례) 의원이 최근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받은 시도별 가축방역관 충원실태 파악자료에 따르면 올해 10월 현재 전국 17개 시도가 334명을 뽑는데 665명이 지원해 2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올해 전국적으로 185명의 가축방역관이 선발됐다.

하지만 광역단위 17개 시도 가운데 최종 선발인원이 당초 모집인원보다 모자란 곳은 경기, 강원, 충남, 전남, 전북, 경남 등 6개 도로 나타났다. 전남, 전북, 강원 3곳은 미달 사태가 벌어졌다.

이를 두고 모집 인원에 지원 인원이 미치지 못했던 강원, 전남, 전북을 빼더라도 경기, 충남, 경남 등지에서 모집 인원을 채우지 못한 것은 특정지역 합격자가 다른 지역으로 이동하는 이탈 현상 때문인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실제로 많은 지원자들이 광역시와 대도시로 쏠리는 ‘쏠림 현상’이 두드러지면서 4.4대1의 경쟁률을 기록한 경기도가 22명을 모집했음에도 최종 선발인원은 16명에 그치는 현상이 나타났다. 2.3대1의 경쟁률을 보인 충남 역시 최종 선발인원이 49명에 그쳐 모집인원 63명을 채우지 못했다. 이에 반해 서울 20대1, 광주 15대1, 인천 10대1, 세종 8대1 등은 높은 경쟁률을 기록하며 모집 인원을 확보하는 데 어려움이 없었다는 것이다.

이는 지자체별로 각각 다르게 모집 공고를 내다보니 한 명의 지원자가 여러 시도에 지원하는 일이 가능했기 때문이라는 지적이다. 이에 따라 시도가 개별적으로 모집공고를 내기보다는 전국적으로 동시에 가축방역관 모집을 실시하는 것이 한 가지 대안이라는 목소리다.

김현권 의원은 “겨울이 다시 다가오는데 오리의 80%가량이 밀집돼 있는 데다 AI 상재화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는 호남 지역에서는 아예 응시인원 자체가 모집정원에 미달하는 일이 벌어졌다. 여러 지역에서 각각 다르게 공고를 내다보니 중복 지원자들이 많아졌고 결국 빈익빈부익부 현상을 부추긴 셈”이라며 “행정안전부가 전국 17개 시도가 동시에 모집 공고를 내서 중복지원과 이탈현상에 따른 부작용을 최소화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고성진 기자 kos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농특위 설립 더 늦어지면 공약 공염불” 농식품부, 연내 설립 밝혔지만야당 발목에 법률 제정 늦어질...
민원 쇄도 태양광발전사업, 해법은/“농촌 주민이 주도…수익은 지역에” 태양광을 이용한 전기발전시설인 태양광발전시설과 관련, 설치...
농정개혁 첫 공청회 ‘농민 목소리 듣는다’ 19일, 충북지역에서 시작“현장의견 정책반영” 약속농정개혁...
세계로 뻗어가는 우리 농식품…올해 수출 스타는 "나야 나" ▶일본건강·간편 소비 트렌드로 정착인삼 가공품·떡볶이·죽 ...
10%→5.1%→9.9%…또 바뀐 '밀 자급률 목표치' 실효성 '글쎄' ...
평창올림픽 찾은 외국인들, 우리 쌀가공식품 맛에 '흠뻑'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찾은 외국인을 대상으로 우리 쌀가...
[경남특집] 네덜란드 혁신기술 집적···BVB 원예배지로 딸기농사 '성공 예약' “고속철도 KTX는 오직 레일 위만을 달리기에 고속주행이 ...
“도매시장, 신품종 보급 확산 전초기지로” 농진청 원예특작과학원,도매시장법인협회와 손잡고‘현장 평가회...
제주도, 한파·폭설피해 ‘특별 지원’ 월동무 폐기시 대바피 외3.3㎡당 1680원 추가 노지온주...
“국민에 사랑받는 양돈산업으로 변화시킬 것” 대한한돈협회 하태식 회장 무허가축사 유예 연장에 주력동물복지형 축산 관련국내에 맞게...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