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테마 농업경영인
김제 백산농협 ‘밀묘·소식재배농법’ “필지당 쌀 생산비 32만원 절감”
   
▲ 강원구 백산농협장이 농가 경영비를 획기적으로 절감, 농가소득 5000만원을 앞당길 수 있는 밀묘·소식재배 농법으로 성공한 벼를 바라보고 있다.

광활한 평야를 보유한 김제지역 한 농협이 농가경영비를 획기적으로 절감해 농가소득 5000만원 시대를 앞당기기 위한 새로운 밀묘·소식재배농법 기술을 추진, 관심을 모으고 있다.

 

모판에 종자 300g 고밀도 파종
3~4본씩 평당 50주 이앙재배
기존엔 모판 100~120개 소요 불구
새 농법은 30~40개 정도면 충분

자재비·운반비·인건비 등 절감
수확량은 필지당 5~6가마 늘어
조합원 호평·전국서 방문 줄이어

 

김제 백산농협(조합장 강원구)이 전국에서 최초로 새롭게 시도한 밀묘·소식재배농법은 모판 1상자 당 볍씨 종자를 300g 정도로 촘촘하게 파종을 해 육묘 3∼4본씩 50주(3.3㎡)정도 이앙해 재배하는 신기술이다.

새 기술은 관행의 경우 육묘 7∼14본씩 65∼75주로 재배하는 것에 비해 훨씬 적게 심은 반면에 수확량은 많게 나온다는 점이 특징이다.

기존 관행농법으로 재배한 묘는 1필지(1200평)를 이앙하는데 100∼120상자의 모판이 소요되는데 비해 이 밀묘·소식재배는 1/3정도인 30∼40여 상자만을 필요로 한다.

특히 이앙기 1대에 모판 30∼40여장을 소화할 수 있기 때문에 기존 농법의 경우 논 주위에 모판을 흩어 놓고 다시 이앙기에 옮겨야 하는 불편함이 사라지는 장점으로 노동력을 줄이고 편리함을 동반함이 매력이다.

밀묘·소식재배농법은 기존 농법에 비해 육묘 상자를 2/3정도 줄임과 동시에 상토, 육묘상자, 하우스자재 등 자재비용이 절감되고 이에 따른 운반비용, 인건비 등을 줄일 수 있어 농가 소득 향상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실제 올해 처음으로 밀묘·소식재배농법을 시도한 백산농협은 강원구 조합장 자신의 논23필지에 지난 5월12일 이앙했으며 조합원도 25필지를 시험 재배했다.

백산농협은 1필지 기준 관행재배보다 직접생산비(육묘종자, 이앙비, 인건비 등)가 32만원 절감과 함께 3∼5%의 증수를 보여 1석2조의 효과를 보았다.

실제 강 조합장은 기존 농가보다 1필지 당 벼 수확량이 5∼6가마 정도 늘어 난 것을 확인 한 셈. 초기 반신반의 했던 조합원들이 올해 이 기술이 성공을 거두자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백산농협은 노동력 부족 해소 등을 가져온 밀묘·소식재배농법을 내년에는 동진찰벼, 신동진, 호품벼 등 3개 품종 500필지로 확대 재배할 계획을 수립, 1억5000여만원의 절감 효과를 기대한다.

특히 김제지역 전체 논에서 이 농법을 실행할 경우 150여억원 이상의 경영비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 같이 영농경영비를 획기적으로 줄여 농가 소득 향상을 가져올 밀묘·소식재배농법은 전북, 충청, 전남 등 전국 각지에서 2000여명 정도가 이 곳 현장을 다녀갈 정도로 관심을 불러 모았다. 

농업경영인 출신 백산농협 강원구 조합장은 “밀묘·소식재배농법이 수도작의 혁명을 가져 올 것이라고 확신한다”면서 “이 신기술을 바탕으로 경영비 절감과 수확량 증대로 5000만원 농가 소득에 한층 빨리 다가가겠다”고 밝혔다.

김제=양민철 기자 yangmc@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테마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농특위 설립 더 늦어지면 공약 공염불” 농식품부, 연내 설립 밝혔지만야당 발목에 법률 제정 늦어질...
    민원 쇄도 태양광발전사업, 해법은/“농촌 주민이 주도…수익은 지역에” 태양광을 이용한 전기발전시설인 태양광발전시설과 관련, 설치...
    농정개혁 첫 공청회 ‘농민 목소리 듣는다’ 19일, 충북지역에서 시작“현장의견 정책반영” 약속농정개혁...
    세계로 뻗어가는 우리 농식품…올해 수출 스타는 "나야 나" ▶일본건강·간편 소비 트렌드로 정착인삼 가공품·떡볶이·죽 ...
    10%→5.1%→9.9%…또 바뀐 '밀 자급률 목표치' 실효성 '글쎄' ...
    평창올림픽 찾은 외국인들, 우리 쌀가공식품 맛에 '흠뻑'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찾은 외국인을 대상으로 우리 쌀가...
    [경남특집] 네덜란드 혁신기술 집적···BVB 원예배지로 딸기농사 '성공 예약' “고속철도 KTX는 오직 레일 위만을 달리기에 고속주행이 ...
    “도매시장, 신품종 보급 확산 전초기지로” 농진청 원예특작과학원,도매시장법인협회와 손잡고‘현장 평가회...
    제주도, 한파·폭설피해 ‘특별 지원’ 월동무 폐기시 대바피 외3.3㎡당 1680원 추가 노지온주...
    “국민에 사랑받는 양돈산업으로 변화시킬 것” 대한한돈협회 하태식 회장 무허가축사 유예 연장에 주력동물복지형 축산 관련국내에 맞게...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