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영농기술
농진청 "풋귤, 완숙귤보다 기능성분 높아"

농진청 '항산화물질' 등 조사
감귤산업 부가가치 향상 기대


광택이 나는 노란색 귤이 맛있다는 소비자들의 선입감 탓에 강제착색 및 강제후숙시킨 감귤이 유통돼 사회적인 문제가 됐던 때가 있다. 그런데 감귤 미숙과인 풋귤이 완숙 귤보다 항산화물질인 폴리페놀 및 플라보노이드 함량이 훨씬 높은 것으로 조사돼 귀추가 주목된다. 온주밀감 풋귤이 완숙과에 비해 기능성분이 2배 이상 높아 가공기술이 뒷받침되면 활용가치가 높다는 것이다.

농촌진흥청은 지난 11일 풋귤이 완숙된 감귤에 비해 총폴리페놀과 총플라보노이드 함량이 높기 때문에 감귤산업의 부가가치 향상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설명에 따르면 풋귤의 경우 우리 몸의 유해산소를 해가 없는 물질로 바꿔주는 항산화물질 중 하나인 폴리페놀 함량이 껍질 19.59g/100g, 과육 4.01g/100g으로 분석됐다. 반면 11월 중순 수확한 완숙과는 껍질 8.34g/100g, 과육 2.11g/100g이었다. 풋귤의 폴리페놀 함량이 완숙과에 비해 껍질은 2.3배, 과육은 1.9배 높은 것이다. 또한 항산화, 항암, 항염증 등의 효과를 갖는 화합물질인 플라보노이드 함량은 풋귤의 껍질 10.12g/100g, 과육 0.22g/100g으로 완숙과의 껍질 4.44g/100g, 과육 0.007g/100g보다 각각 2.3배와 31배가 높았다.

특히 감귤에만 들어 있는 것으로 알려진 노빌레틴과 탄제레틴 함량이 풋귤에서는 각각 28ppm과 9ppm으로 완숙과의 7ppm, 1.5ppm보다 4배 높았다.

한편 농촌진흥청에 따르면 풋귤의 수요가 꾸준히 늘어나면서 2016년부터 감귤청 등 식품원료나 가공소재로 이용할 수 있도록 풋귤 유통이 부분적으로 허용되고 있다. 올해는 8월 15일부터 9월 15일까지 풋귤 유통이 가능하다. 또한 농협에서 풋귤을 공급하려는 농가수요를 조사해 하나로마트 등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김상숙 농진청 감귤연구소 농업연구사는 “고품질 감귤생산을 위한 열매솎기로 기존에는 풋귤이 버려졌지만 향후 산업화가 이뤄진다면 풋귤생산을 위한 재배체계로 전환도 가능하다”며 “풋귤에는 노화억제, 고지혈증 예방, 비만개선 등에 탁월한 효과가 있는 플라노보이드 등 기능성분 함량이 높아서 식품 및 기능성 소재로 이용가능성과 가치가 높다”고 설명했다.

서상현 기자 seosh@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20대 후반기 국회 본격 가동 "농정개혁 불씨 살려라" 주문 신임 농식품부 장관 지명부터쌀 목표가격 설정 등 현안 산적...
공공비축미 추가방출 검토…“신곡가격 영향 없어야” 농식품부, 4차 쌀수급협의회‘최대 10만톤 필요’ 목소리도...
과수화상병 근본대책 세워야 출입 통제·매몰로는 역부족발병원인 면밀하게 연구과수무병대목...
특별기획/지역사회 화합과 공존, ‘가축분뇨 재생에너지’ <6>가축분뇨 대책 강화하는 일본과 네덜란드 우리나라에서 매년 증가하고 있는 가축분뇨 악취 민원이 네덜...
우수 농산물 직거래인증사업장을 가다 <5>완주로컬푸드협동조합 모악점 ...
옛 노량진시장 명도소송 강제집행 ‘일촉즉발’ 노량진수산시장 구건물에 남아있는 점포에 대한 명도소송 강제...
‘미경산 암소’ 비육시 마리 당 30만원 지원 한우협·한우자조금 회의 열고‘한우 과잉생산’ 대응 논의송아...
스마트팜 현장을 가다 <5>여에덴목장 “스마트팜 시스템을 설치하고 나서부터는 개체별로 보다 정밀...
전통장류 학교급식 공급 확대 ‘발목 잡나’ 최근 일부 장류업체들이 ‘전통식품 품질인증’을 받은 전통장...
대동공업 경북지역본부, 구미에 신사옥 대동공업㈜ 경북지역본부가 경북 구미에 새 터전을 꾸렸다.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