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정 협동조합
농협 재고량 줄면서 쌀값 꿈틀

5일 기준 20kg 정곡 3만2308원
한 달 사이에 3번 연속 상승
일부선 “저가미 방출 감소 때문”
실제 가격 상승에 의문 제기


농협이 보유하고 있는 2016년산 쌀 재고량이 전반적으로 감소한 것으로 집계된 가운데 통계청 산지쌀값도 3순기 연이어 회복세를 보였다. 하지만 최근 회복세를 보이고 있는 산지쌀값이 저가미 방출이 줄어들었기 때문에 나타난 현상이라는 분석도 나온다. 통계청의 쌀값 조사치가 전국 평균치로 발표된다는 점 때문이다. 

지난 7일 통계청이 밝힌 5일 기준 산지쌀값은 전순(7월 25일 기준) 대비 183원 오르면서 20kg 정곡 기준 3만2308원을 기록했다. 단경기 접어들어 7월 5일 기준 3만1683원을 나타낸 후 3번 연속 상승했다. 상승폭은 총 625원으로 80kg 환산 기준으로는 2500원이다. 

이처럼 통계청의 산지가격 조사치가 세 번 연속 오르면서 본격적인 가격 상승국면에 접어든 것 아니냐는 분석이 제기되고 있다. 세 차례의 가격 상승으로 인해 5일 기준 80kg 환산가격이 12만9232원을 나타내면서 지난해 수확기(10~12월) 12만9807원과의 역계절진폭도 0.4%로 줄어들었고, 산지의 재고량도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집계되고 있기 때문.

특히 농협의 재고량이 전년동기대비 감소하면서 조곡가격도 상승하고 있다. 농협경제지주 양곡부가 집계한 7월말 기준 농협의 쌀 재고량은 정곡기준 25만톤으로 전년동기대비 7만8000톤 줄었다. 7만8000톤은 올해 농협계통이 판매한 월 평균 물량의 절반가량이다. 

이에 따라 산지조곡가격도 상승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역의 한 통합RPC 관계자는 “남부지역의 경우 40kg 기준 3만9000원선에서 거래되던 조곡이 지난 달 말 들어서면서 4만3000원까지 올랐다”고 전했다. 

하지만 현재의 가격회복이 실제 산지쌀값 상승세 때문인지에 대해서는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저가미의 시장공급이 줄어들면서 나타나는 현상이라는 분석 때문이다. 통계청의 산지쌀값 조사치는 전국 평균으로 발표된다. 이 같은 산지쌀값 공표방식에 따라 최근 나타나고 있는 산지쌀값 회복세는 저가미 방출이 줄어들면서 평균치가 올라간 것이지 실제 가격이 오른 것은 아니라는 것.

농협이 집계한 쌀 판매량에 따르면 실제 상대적으로 저가미 시장이 큰 전북·충남·전남·경북 등에서의 판매량이 전년동기대비 큰 폭으로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이에 대해 고가미 중심으로 판매가 이뤄지는 경기지역의 한 RPC 관계자는 “가격이 상대적으로 높았던 경기미도 근년 들어 할인행사가 지속되면서 가격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면서 “최근 통계청 산지쌀값 조사치가 오름세로 전환되고 있지만 전반적으로는 하향 추세”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또 “수확기에 신곡수요량 대비 과잉생산량을 시장에서 격리하겠다는 게 정부의 방침이긴 하지만 과잉생산량을 시장에서 격리한다고 해서 시장 수요량이 부족한 것은 아니기 때문에 쌀값이 큰 폭의 회복세를 보이기는 어렵다고 본다”면서 “당장 조생종 수확을 앞두고 있는 RPC 입장에서는 수매가를 결정하는 게 제일 큰 관심사”라고 전했다.

이진우 기자 leejw@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20대 후반기 국회 본격 가동 "농정개혁 불씨 살려라" 주문 신임 농식품부 장관 지명부터쌀 목표가격 설정 등 현안 산적...
공공비축미 추가방출 검토…“신곡가격 영향 없어야” 농식품부, 4차 쌀수급협의회‘최대 10만톤 필요’ 목소리도...
과수화상병 근본대책 세워야 출입 통제·매몰로는 역부족발병원인 면밀하게 연구과수무병대목...
특별기획/지역사회 화합과 공존, ‘가축분뇨 재생에너지’ <6>가축분뇨 대책 강화하는 일본과 네덜란드 우리나라에서 매년 증가하고 있는 가축분뇨 악취 민원이 네덜...
우수 농산물 직거래인증사업장을 가다 <5>완주로컬푸드협동조합 모악점 ...
옛 노량진시장 명도소송 강제집행 ‘일촉즉발’ 노량진수산시장 구건물에 남아있는 점포에 대한 명도소송 강제...
‘미경산 암소’ 비육시 마리 당 30만원 지원 한우협·한우자조금 회의 열고‘한우 과잉생산’ 대응 논의송아...
스마트팜 현장을 가다 <5>여에덴목장 “스마트팜 시스템을 설치하고 나서부터는 개체별로 보다 정밀...
전통장류 학교급식 공급 확대 ‘발목 잡나’ 최근 일부 장류업체들이 ‘전통식품 품질인증’을 받은 전통장...
대동공업 경북지역본부, 구미에 신사옥 대동공업㈜ 경북지역본부가 경북 구미에 새 터전을 꾸렸다.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