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비료ㆍ농약
"규산질 비료, 기장 쓰러짐 줄여"파종 30~35일 후 쓰면 효과적

기장 재배시 안정적인 기계수확을 위해 액상 규산질 비료를 사용하면 쓰러짐을 크게 줄일 수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기장은 생육기간이 100일 내외로 짧고 다른 작물에 비해 키가 크고 뿌리 뻗음이 얕아 출수기 이후 비가 오면 잘 쓰러져 기계 수확이 어렵다. 농촌진흥청은 쓰러짐에 약한 기장은 재배 시 액상 규산질 비료를 활용하면 쓰러짐을 줄이면서 동시에 안정적인 재배가 가능해 기계수확도 용이하다고 밝혔다.

생육 중인 기장에는 액상 규산질 비료를 사용하면 질소를 지나치게 많이 흡수하는 것을 억제하고 줄기를 튼튼하게 해 쓰러짐을 줄여 주는 효과가 있다. 기장은 대략 6월 상순~하순경 파종하는데 파종 후 30~35일 후 액상 규산질 비료를 잎에 준다. 액상규산질 비료의 시비량은 벼 사용기준 3배가량을 사용했을 때 시용하지 않은 것보다 쓰러짐이 43% 줄었고 생산량은 일정하게 유지됐다.

규산질 비료 사용 시기가 파종 후 45일 이후로 늦어지면 쓰러짐은 예방할 수 있지만 수량성이 떨어지므로 알맞은 시기와 적정 처리 준수가 중요하다.

이와 관련 백인열 농진청 생산기술개발과장은 “액상 규산질 비료는 기장의 쓰러짐을 줄이는 효과가 있어 넓은 면적에 기장 재배 시 기계화에 좋다”며 “기장 재배 농가에 액상 규산질 비료 사용기술을 확대·보급하겠다”고 밝혔다.

이영주 기자 leey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100대 국정과제, 농업·농촌 공익적 가치 담보 못한다” 농업계 목청 고조 소요예산 178조 중농업분야는 1조1000억 불과“농정공약...
“전주 명품 복숭아 맛보러 오세요” 오는 27~29일 전주명품 복숭아축제 열려 전주에서 올해 생산된 맛과 품질이 뛰어난 복숭아가 소비자에...
“청년이여, 식품산업에 도전하라” 농식품부·유통공사 청년소통강연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가 농식품 분야에 도전하는 청년들을 위한 소통 강연을 개최했다. 지난 15일 서울 삼성동 소재 SAC아트홀에서 ‘청년이여, 식품산업에 도전하라’라는 주제로 청년소통 강연이 열린 것.이날 강연은 좌석이 조기에 매진될 정도로 청년들의 관심이 높은 가운데 농식품 분야에 젊은 바람을 일으키고 있는 두 명의 CEO가 강연자로 나섰다. 첫 번째 강연은 최근 인기몰이 중인 외식프랜차이즈 ‘하남돼지집’의 장보환 대표가 식품산업, 숨어있는 블루오션을 주제로 발표했으며 두 번째 강연은 크라우드 펀딩 기반의
최저임금 인상···농업현장은 <상>외국인근로자 고용 농가의 어려움 문재인 대통령이 비정규직으로 생활하는 국민들의 삶의 질 향...
[월동채소 미니전망] 월동무 재배면적 증가 가격하락 우려···마늘은 줄 듯 올겨울 출하될 월동무의 재배 면적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
미국서 광우병 발생···미국산 수입 쇠고기 검역 강화 미국에서 소해면상뇌증(BSE, 광우병)이 발생함에 따라 농...
문재인 정부 ‘100대 국정과제’···‘사람이 돌아오는 농산어촌’으로 문재인 정부가 국가비전 ‘국민의 나라 정의로운 대한민국’을...
“반나절 만에 1년 농사 망쳤다” 집중호우 피해 농민 망연자실···천안시 특별재난지역 지정 건의 계획 충남 천안 병천·수신면 일대수확 코 앞에 두고시설하우스 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