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사설
쌀값 해결 ‘골든타임’ 놓쳐선 안된다

농식품부가 얼마 전 공공비축미 우선지급금 미환급자 12만6000명에게 환급고지서를 재발송하고, 환수 기한인 8월 말까지 납부하지 않을 경우 5%의 지연 이자를 가산하겠다고 통보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는 밥쌀용 수입쌀 2만 5000톤과 가공용 현미 4만톤에 대한 공매를 강행했다.

산지 쌀값이 80kg 기준 12만7280원(5일 현재)까지 폭락한 상황에서 밥쌀용 쌀 수입을 전면 중단해도 모자랄 판에, 새 정부가 출범하자마자 졸속으로 밥쌀용 쌀 수입을 강행한 농식품부의 이번 처사에 농민단체들의 반발이 거세다.

사실, 작금의 쌀 문제를 어떻게 해결하느냐에 새정부 5년의 농정 성패가 달려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문재인 대통령도 후보시절 올해가 쌀값 해결의 ‘골든타임’임을 강조하며 강력한 쌀 생산조정제 시행을 통해 구조적인 쌀 공급과잉 문제를 반드시 해결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더 늦기 전에 추가경정예산 편성을 서둘러야 한다.

특히 당장 농민단체들이 요구하고 있는 밥쌀용 쌀 수입 중단, 우선지급금 환수 중단 및 미환수금 전액 결손 처리 등의 특단책은 하루라도 빨리 시행해야 옳다.

취임 이후 파격적인 소통행보를 보이고 있는 문재인 정부에 대한 국민들의 기대감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올 가을, 또다시 쌀대란이 벌어지지 않도록 풍전등화의 처지에 놓인 250만 농민들의 목소리에도 귀기울여 줄 것을 강력히 주문한다.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농어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가락시장 양배추 하차경매 도입 앞두고 ‘대립각’ “상품 증가로 수취가 상승”서울시공사 주장 반면“물류비 증...
농업인단체, 이낙연 총리에 ‘농정 공약’ 이행 촉구 김지식 한농연 회장 등 10여명이낙연 국무총리와 간담회농민...
농업예산 축소…“정부에 신뢰 깨졌다” 농민단체 “농업홀대 여전”전체 국가예산 증가율 만큼농업예산...
농업유산 보전하려면 ‘규제+지원정책’ 동시에 펴야 농어촌유산학회 정책세미나핵심지역 개발행위 엄격 제한지역주민...
부모 따라 양봉업 잇는 용인 자연양봉원 김현희 씨 ...
농식품부, 닭 진드기 방제약품 3종 국내 판매 허가 음수용 1종, 7일 간격 2회 투여분무용 2종은 직접 살포...
국제종합기계 ‘온라인 마케팅’ 가속 페달 국제종합기계㈜가 현장에서 또 다른 50년을 향한 출발을 준...
20대 하반기 국회에 바란다 <1>프롤로그 ‘잠자는’ 농어업 법안 500여개여야, 입법 활동 적극 나...
돼지 이력번호 표시기 유지보수비 지원 논란 잉크 구입·부품 교체 등도축업계 정부 지원 요구 불구감사결...
[aT 화훼사업센터 하반기 계획] ‘화훼산업 육성·공판장 경매 활성화’ 두 토끼 잡는다 꽃집 창업지원센터 개소4기 aTium 사업자 선정꽃체험관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