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유통연구ㆍ기술
"채소·과일 섭취하면 대장암 예방에 효과"
   
 

국립암센터 김정선 교수
최대 40%까지 발생 감소


채소와 과일 섭취가 대장암 예방에 상당한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 소속 김정선 교수는 지난 17일 국내 대장암 환자 923명과 건강인 1846명을 대상으로 채소·과일의 색깔에 따라 대장암 발생에 미치는 영향을 심층 분석, 이 같은 결과를 도출했다고 밝혔다.

채소와 과일의 총 섭취량을 3개 그룹으로 나눠 대장암 예방효과를 분석한 결과 여자는 채소·과일의 총 섭취량이 가장 적은 그룹이 많은 그룹보다 대장암 발생 위험이 3배나 높았던 것으로 분석됐다. 남자의 경우도 채소와 과일 섭취량이 가장 많은 그룹에서 대장암 발생이 40%나 줄어드는 효과를 거뒀다.

이어 채소와 과일을 색깔별로 나눠 분류한 심층 분석 결과에선 녹색과 흰색 채소를 가장 많이 섭취한 그룹의 대장암 발생 위험이 각각 51%, 53%나 낮아졌다. 여자는 녹색, 흰색, 빨간색·자주색 채소·과일을 가장 많이 섭취한 그룹에서 대장암 발생 위험이 각각 75%, 66%, 34%나 감소했다.

한편 이번 김 교수의 연구 결과는 국제전문학술지 세계소화기저널(World Journal of Gastroenterology) 최신호에 발표됐다.

김경욱 기자 kimkw@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가락시장 양배추 하차경매 도입 앞두고 ‘대립각’ “상품 증가로 수취가 상승”서울시공사 주장 반면“물류비 증...
농업인단체, 이낙연 총리에 ‘농정 공약’ 이행 촉구 김지식 한농연 회장 등 10여명이낙연 국무총리와 간담회농민...
농업예산 축소…“정부에 신뢰 깨졌다” 농민단체 “농업홀대 여전”전체 국가예산 증가율 만큼농업예산...
농업유산 보전하려면 ‘규제+지원정책’ 동시에 펴야 농어촌유산학회 정책세미나핵심지역 개발행위 엄격 제한지역주민...
부모 따라 양봉업 잇는 용인 자연양봉원 김현희 씨 ...
농식품부, 닭 진드기 방제약품 3종 국내 판매 허가 음수용 1종, 7일 간격 2회 투여분무용 2종은 직접 살포...
국제종합기계 ‘온라인 마케팅’ 가속 페달 국제종합기계㈜가 현장에서 또 다른 50년을 향한 출발을 준...
20대 하반기 국회에 바란다 <1>프롤로그 ‘잠자는’ 농어업 법안 500여개여야, 입법 활동 적극 나...
돼지 이력번호 표시기 유지보수비 지원 논란 잉크 구입·부품 교체 등도축업계 정부 지원 요구 불구감사결...
[aT 화훼사업센터 하반기 계획] ‘화훼산업 육성·공판장 경매 활성화’ 두 토끼 잡는다 꽃집 창업지원센터 개소4기 aTium 사업자 선정꽃체험관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