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남
해남, 채종산업 활성화 온힘···"품질 좋고 값싼 고추종자 보급"우량종자 200kg 생산 계획
   
▲ 해남이 고부가가치 농업으로 주목받고 있는 채종산업 활성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역 농업인들이 품질 좋고 값싼 국산 고추종자를 제때 구입할 수 있도록 해남군이 채종산업 활성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현재 국내 고추재배 면적은 3만2000ha로 이중 종자소요량의 95% 이상인 3만5000㎏을 해외 채종에 의존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군은 올해 국내산 고품질 고추 종자 생산을 위한 고추 우량종자 생산 시범사업을 통해 200kg 가량의 우량종자를 생산할 계획이다.

생산되는 종자는 다수확 고품질이 가능한 하이브리드 FI 품종으로 전량 종묘회사에 계약 재배를 통해 판매된다. 이번 사업을 위해 고추 종자 채종에 특화된 전용하우스 2개동, 3000㎡를 보급한 군은 관수시설 등 시설개선을 통해 시범농가 4개소에 고추종자 생산시설을 지원했다.

군은 앞으로 국내산 우량 고추 종자가 ㎏당 40~60만원에 판매되는 고수익 작목으로 농가의 소득향상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채종산업은 농업의 반도체라 불릴 정도로 고부가가치를 지닌 분야로 전 세계적으로 치열한 경쟁속에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며 “종자의 해외 의존도가 심해지고 있는 상황에서 육종자원 개발과 국내산 우수 품종의 보급으로 우리 농업 자원의 보호에도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해남=최상기 기자 choisk@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농업계 “최저임금인상 대책 세우라” 7월 하순 기획재정부는 새 정부의 경제정책 방향을 설명하면...
전북도 공무원 폭우피해 농가 일손돕기 전북도는 21일 김일재 행정부지사를 비롯 도청 직원 200...
"섬진강 다슬기 잡고 무더위 싹 날리세요" 제3회 섬진강다슬기축제가 29∼30일까지 2일간 관내 덕치면 섬진강생활체육공원에서 열린다.섬진강다슬기축제위원회(위원장 유계장)가 주관해 실시하는 이번 섬진강다슬기축제는 지역을 대표하는 임실 필봉농악예술단 공연을 시작으로 알차고 신나는 체험프로그램으로 방문객을 맞이한다.주요 체험행사로는 남녀노소 즐길 수 있는 다슬기잡기와 다슬기까지, 맨손 민물고기잡기, 다슬기가요제 등으로 한여름 무더위를 시원하게 날려 줄 것으로 기대된다.이틀 동안 펼치는 다슬기축제는 다슬기를 소재로 한 체험행사와 문화공연으로 밤 8시까지 진행된다.특히 축제
"옥수수 당도 안나와 한 해 농사 망쳐"···성지동농원 송행식 씨 불량종자 억울함 호소 종자 판매 J종묘농산 "고당도 보장한 적 없어"“고당도 생...
동물복지인증 육계농장 운영 권혁길 씨···"번거롭고 비용 많이 들어도 가치 충분" 국내에 동물복지인증제가 처음으로 도입된 것은 지난 2012...
“무허가 축사 적법화, 지킬 수 없는 법 만들고 지키라 하나” 전북지역 한우농가 ‘무허가 축사 적법화’ 두고 목청특정지역...
이번엔 ‘쪽파’···가락시장 상장예외 또 늘렸다 지난 6월 수입당근 이어 추가 지정…상장예외품...
농진청, 벼줄무늬잎마름병 새 저항성 유전자 확인 저항성 높은 새 품종 기대농촌진흥청이 벼줄무늬잎마름병에 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