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기관·업계소식
“가락시장 유통주체 상생·협력 모색” 2017년 유통인 새해 인사회
   
▲ 가락시장 유통인 새해 인사회가 지난 6일 가락시장 업무동에서 개최됐다.

가락시장 유통주체들이 신년을 맞아 가락시장의 지속 발전을 위해 협력과 상생을 당부했다.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는 지난 6일 가락시장 업무동에서 ‘2017년 유통인 새해 인사회’를 가졌다. 이날 박현출 서울시공사장은 가락시장 시설현대화사업 2단계 시작에 따라 유통인들이 중지를 모아줄 것을 당부했다.

박현출 사장은 “도매권역 현대화사업을 위한 채소2동 설계가 올해 중으로 마무리 될 것으로 보이며, 내년부터는 착공에 돌입한다”며 “이 과정에서 유통인들의 중지를 모아줄 것을 당부한다. 공사도 진행 과정에서 유통인들과 투명하게 상의하면서 진행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고규석 동화청과 대표는 “가락시장의 현대화사업이 끝나면 세계 각국에서 벤치마킹할 수 있는 첫 발을 떼는 한해라는 점에서 가락시장의 지속 발전이라는 지향점을 두고 지혜를 모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정상균 한국농산물중도매인조합연합회 서울지회장은 “유통주체들이 더욱 배려하면서 가락시장이 발전하고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호소한다”고 말했다.

김영민 기자 kimym@agrien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