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산 농산업정책
농진청, DNA로 블루베리 품종 구별 기술 개발기술 개발 "묘목시장 안정화 기대"

DNA로 블루베리 품종을 구별할 수 있는 기술이 개발되면서 블루베리 묘목시장 안정화가 기대되고 있다.

국내에서 재배하고 있는 블루베리는 주로 묘목업자가 도입해 판매하고 있는데 농가가 구입할 경우 품종 구분이 어렵고 구입한 품종의 특성이 일치하지 않는 경우가 자주 발생한다.

이에따라 농진청은 블루베리 DNA로 품종을 쉽고 정확하게 구분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해 특허출원했다. 이번에 개발한 기술은 블루베리 잎이나 가지, 과실 등의 형태적 특성을 조사하지 않고 잎에서 추출한 DNA를 개발한 16가지 분자표지(식물체 유전자 차이를 구별할 수 있는 표지)를 조합해 비교, 현재 주로 유통하는 블루베리 45품종 판별도 가능하다.

또 이 기술은 간단한 실험기기와 시설만 갖추면 잎이 없는 겨울철에도 가지에서 DNA를 추출해 분석할 수 있어 생육시기에 관계없이 이용할 수 있다. 품종 판별에는 1~2일정도 소요된다.

이러한 품종판별 기술을 과수 묘목시장에 적용하면 품종혼입으로 발생하는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과학적이고 객관적인 기준이 마련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조강희 농진청 과수과 박사는 “이번에 개발된 기술은 과학적인 품종인증 시스템에 활용돼 블루베리 묘목시장의 안정화와 품종혼입으로 발생하는 분쟁을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영주 기자leey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농업계 “최저임금인상 대책 세우라” 7월 하순 기획재정부는 새 정부의 경제정책 방향을 설명하면...
전북도 공무원 폭우피해 농가 일손돕기 전북도는 21일 김일재 행정부지사를 비롯 도청 직원 200...
"섬진강 다슬기 잡고 무더위 싹 날리세요" 제3회 섬진강다슬기축제가 29∼30일까지 2일간 관내 덕치면 섬진강생활체육공원에서 열린다.섬진강다슬기축제위원회(위원장 유계장)가 주관해 실시하는 이번 섬진강다슬기축제는 지역을 대표하는 임실 필봉농악예술단 공연을 시작으로 알차고 신나는 체험프로그램으로 방문객을 맞이한다.주요 체험행사로는 남녀노소 즐길 수 있는 다슬기잡기와 다슬기까지, 맨손 민물고기잡기, 다슬기가요제 등으로 한여름 무더위를 시원하게 날려 줄 것으로 기대된다.이틀 동안 펼치는 다슬기축제는 다슬기를 소재로 한 체험행사와 문화공연으로 밤 8시까지 진행된다.특히 축제
"옥수수 당도 안나와 한 해 농사 망쳐"···성지동농원 송행식 씨 불량종자 억울함 호소 종자 판매 J종묘농산 "고당도 보장한 적 없어"“고당도 생...
동물복지인증 육계농장 운영 권혁길 씨···"번거롭고 비용 많이 들어도 가치 충분" 국내에 동물복지인증제가 처음으로 도입된 것은 지난 2012...
“무허가 축사 적법화, 지킬 수 없는 법 만들고 지키라 하나” 전북지역 한우농가 ‘무허가 축사 적법화’ 두고 목청특정지역...
이번엔 ‘쪽파’···가락시장 상장예외 또 늘렸다 지난 6월 수입당근 이어 추가 지정…상장예외품...
농진청, 벼줄무늬잎마름병 새 저항성 유전자 확인 저항성 높은 새 품종 기대농촌진흥청이 벼줄무늬잎마름병에 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