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테마 귀농&귀촌
귀어귀촌 박람회 개최···"'돈되는 어촌'서 인생설계 하세요"
   
▲ 2016 귀어귀촌 박람회 개막일인 4월 28일 윤학배 해수부 차관(왼쪽 세 번째)과 김임권 수협중앙회장(왼쪽 첫 번째)이 참석 내빈들과 함께 전복빵을 시식하고 있다.

2016 귀어귀촌박람회가 4월 28일부터 30일까지 3일간 코엑스(서울 강남구 소재)에서 개최됐다.

해양수산부 주최, 수협중앙회 주관으로 열린 이번 박람회에는 ‘돈 되는 어촌’이란 주제로 지자체와 공공기관, 지역수협 등 55개 기관 및 단체가 참여해 귀어귀촌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했다.

특히 박람회 기간에는 각 지자체들의 프리젠테이션을 통해 지자체 별 귀어귀촌 관련 정책을 알아볼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됐으며, 귀어귀촌 선배들의 경험담과 노하우를 엿볼 수 있는 전문가 강의프로그램도 마련됐다. 또 귀어귀촌 상담 부스에는 어선어업과 양식어업, 어촌관광 등의 분야로 나눠 1대 1 밀착 상담이 가능하도록 자리를 마련했다.

이밖에도 수협은 가정의 달을 맞아 △어린이 바다그림 그리기 대회 △바다요리경연대회 △사랑해 뮤직콘서트 △지역별 특산수산물 시식 및 판매 등 가족단위 관람객들을 위한 다양한 부대 행사도 진행했다.

김임권 수협중앙회장은 박람회 개회사에서 “귀어귀촌 박람회는 어촌과 수산업을 제대로 알리고 긍정적인 인식을 심어주는 자리라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갖고 있다”며 “귀어귀촌 활성화로 대한민국의 어촌과 수산업은 큰 도약의 계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관태 기자 kimkt@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관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테마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농특위 설립 더 늦어지면 공약 공염불” 농식품부, 연내 설립 밝혔지만야당 발목에 법률 제정 늦어질...
    민원 쇄도 태양광발전사업, 해법은/“농촌 주민이 주도…수익은 지역에” 태양광을 이용한 전기발전시설인 태양광발전시설과 관련, 설치...
    농정개혁 첫 공청회 ‘농민 목소리 듣는다’ 19일, 충북지역에서 시작“현장의견 정책반영” 약속농정개혁...
    세계로 뻗어가는 우리 농식품…올해 수출 스타는 "나야 나" ▶일본건강·간편 소비 트렌드로 정착인삼 가공품·떡볶이·죽 ...
    10%→5.1%→9.9%…또 바뀐 '밀 자급률 목표치' 실효성 '글쎄' ...
    평창올림픽 찾은 외국인들, 우리 쌀가공식품 맛에 '흠뻑'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찾은 외국인을 대상으로 우리 쌀가...
    [경남특집] 네덜란드 혁신기술 집적···BVB 원예배지로 딸기농사 '성공 예약' “고속철도 KTX는 오직 레일 위만을 달리기에 고속주행이 ...
    “도매시장, 신품종 보급 확산 전초기지로” 농진청 원예특작과학원,도매시장법인협회와 손잡고‘현장 평가회...
    제주도, 한파·폭설피해 ‘특별 지원’ 월동무 폐기시 대바피 외3.3㎡당 1680원 추가 노지온주...
    “국민에 사랑받는 양돈산업으로 변화시킬 것” 대한한돈협회 하태식 회장 무허가축사 유예 연장에 주력동물복지형 축산 관련국내에 맞게...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