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테마 귀농&귀촌
'농사랑알리미' 올해 250여명 양성학교·기업서 농식품 소비·정책 교육강사로 활동

소비자에게 농업·농촌의 가치는 물론 농식품정책을 전달하는 ‘농사랑알리미’ 양성교육이 실시된다.

농식품 소비자 교육 강사인 ‘농사랑알리미’는 농식품부가 건강하고 합리적인 농식품 소비를 확산시키고 소비자와의 소통 채널을 강화하기 위해 2014년부터 육성해왔다. 2014년 1기 118명을 시작으로, 2015년 2기 194명, 올해 250여명을 양성할 계획이다.

기본 정책교육(4.27~29)과 심화 교육과정(8월 예정)을 거친 농사랑알리미는 지자체와 학교 등 공공기관은 물론 민간기업 등 다양한 수요처에서 농식품 소비 및 식생활 정책을 알리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지난해 1,2기 농사랑알리미 중 150여명이 ‘찾아가는 농사랑알리미’로 활동해 총 1만7000여명의 소비자에게 교육을 실시했다.

한편 농식품부는 4월 26일부터 27일까지 농사랑알리미 1기와 2기를 대상으로 재교육을 실시했다. 달라진 원산지표시제도와 현장중심 강의기법, SNS 활용법 등 교육 및 농사랑알리미 우수활동 사례 공유가 이뤄졌고, 1,2,3기 농사랑알리미가 한 자리에 모이는 만남의 시간도 가졌다.

농식품부 식생활소비정책과 박성우 과장은 “아무리 좋은 정책도 국민이 모르면 정책이라고 할 수 없기에 국민에게 정책을 알리고 홍보하는 일은 정책을 만드는 일 못지않게 중요하다”며 “2017년까지 농사랑알리미 800명을 양성하고, 찾아가는 농사랑알리미 서비스를 제공해 농식품 정책에 대한 국민의 이해도를 높이고 건강하고 합리적인 농식품 소비문화를 정착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기노 기자 leekn@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테마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6.13 지방선거] 농업경영인 출신 314명 ‘출사표’ 6.13 지방선거가 20여일 앞으로 다가왔다. 각 정당별로...
    공공비축미 5만톤 추가공매는 ‘없던 일로’ 산물벼 8만4000여톤 푼 후산지 쌀값 회복세 주춤농협RP...
    “마늘·양파 작황부진 극심…비상품 시장격리 급하다” 의령·창녕 등 주산지 곳곳3월말 고온, 4월초 냉해에최근 ...
    ‘농업의 가치 이렇게 생각한다’ 릴레이 인터뷰 <10> 김철규 고려대 사회학과 교수 농업에 무관심·관심 낮아진 건재벌 비롯한 ‘성장동맹’ 득세...
    “도시숲, 미세먼지 줄이는데 효과” 산림 미세먼지 저감 방안 토론회 ...
    [주목기업/아미노산 액비 제조 ‘나라원(주)’] 고농축 아미노산 다량 함유···작물 ‘쑥쑥 자라’ 서해 꽃게·새우 등 유용 미생물통째로 갈아 6개월 이상 발...
    2017 가락시장 가격연보 분석 <하>법인별 거래 규모 및 채소·과채류 동향 지난해 가락시장에선 대다수의 채소·과채류 품목이 약세에 허...
    전북도, 남북교류 협력사업 ‘준비 착착’ 농생명산업 연계 기술 전파농업·축산 지원사업 등 추진장기적...
    “남북 해양협력 협정 체결···개발·보전 투 트랙 가야” ‘서해 북방한계선 평화수역으로’판문점 선언 합의에 기대 고...
    부여 ‘굿뜨래수박’ 일본 공략 가속 충남 부여 굿뜨래수박이 1차 일본 수출(5.6톤)에 이어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