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유통제도
“사과·배, 합성수지 포장재 연차별 감축 대응해야”

사과와 배의 받침접시, 이른바 난좌의 합성수지 포장재 사용에 대한 제재가 강화될 전망이어서 농업계의 대책마련이 요구된다. 합성수지 포장재 사용의 감축을 위한 관련 법이 시행되고 있었지만 사과와 배 난좌의 경우 합성수지 포장재를 대체할 제품이 없어 그동안 이행이 더뎠던 것이 사실이다. 그러나 최근 합성수지 포장재를 대체할 제품도 개발됐고 국무총리실에서 법 이행을 관련 부처에 협조하고 지도점검을 하겠다는 입장을 밝혀 사과와 배 난좌의 합성수지 사용 감축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환경부, 2007년 이후부터 난좌 사용 25% 이상 줄이도록
농식품부·업계는 전혀 몰라…선의의 피해자 발생 우려도


현행 ‘자원의 절약과 재활용 촉진에 관한 법률’ 시행령 제7조 3항에 따르면 합성수지 재질로 된 포장재의 연차별 줄이기 기준을 지켜야 하는 제품이 명시돼 있다. 그 가운데 농수산물도매시장, 농수산물공판장, 민영농수산물도매시장, 농수산물종합유통센터를 통해 거래되는 사과와 배가 이에 해당된다. 국내에서 유통되는 사과와 배 대부분이 이 같은 유통경로를 통해 거래되고 있는 만큼 대부분 물량이 이 법령에 해당된다고 볼 수 있다.

또한 환경부의 ‘제품의 포장재질·포장방법에 관한 기준 등에 관한 규칙’ 제8조에는 합성수지 재질로 된 포장재의 연차별 줄이기에 관한 기준이 명시돼 있다. 이에 따르면 사과와 배의 난좌는 2007년 이후부터 25% 이상을 줄이도록 돼 있다.

이처럼 법이 사과와 배에 사용되는 난좌의 합성수지 재질의 연차별 감축을 정해 놓고 있지만  관련 부처인 농림축산식품부와 업계가 전혀 내용을 모르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농식품부의 관계자는 “며칠 전 생분해플라스틱 업계로부터 설명을 한번 들은 적은 있다”며 “담당 부처(환경부)에서 (연차별 감축에 대한) 요청이 오면 검토를 해 봐야 할 것이다. 다만 (사과와 배 포장재 감축 부분은) 준비를 해야 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 가락시장 도매법인의 관계자도 “(법과 관련해서는) 처음 듣는 얘기다. 사과나 배 난좌가 환경오염에 문제가 되는 것은 알고 있었지만 법은 모르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농산물 유통 관련 부처나 업계가 기존 사과나 배의 난좌 사용이 문제가 된다는 점을 인식한 만큼 법 위반으로 선의의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준비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생분해플라스틱 업계가 이 문제를 국무총리실 규제개혁실에 질의를 한 결과 “기준을 달성하지 못한 제품에 대해 농림축산식품부에 법의 취지 및 협조사항을 알리는 공문을 송부하고 해당 기준을 달성할 수 있도록 지자체 공무원의 교육 및 지도점검을 통해 실적을 개선하겠음”이라고 답변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결국 당장은 아니더라도 앞으로 사과와 배의 난좌로 사용돼 온 합성수지 재질의 사용 감축은 불가피할 것으로 예상돼 지금부터라도 준비가 필요한 실정이다.

업계의 한 관계자는 “그동안 합성수지 재질을 대체할 수 있는 제품이 없어 제재가 없었던 것이 아닌가 싶다”며 “지금은 일부에서 제품도 생산하고 있어 앞으로 법 시행에 따른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업계의 계도와 준비가 필요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김영민 기자 kimym@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농업인에 매월 10만원씩 기초연금 지급을”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농업인 기초연금’ 특별법 발...
[쌀산업, 좌표를 찍다] 수급에 집중된 쌀대책 탈피…‘식량안보’ 지켜야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까다로워지는 소비자 요구 속쌀...
사상최악의 냉해 피해…일방적 보상률 축소… 커지는 농민 분노 사과·배 등 전국서 초토화올초 재해보험 약관 일방 변경냉해...
“농정 틀 전환, 관료·학자들 주도서 농민 주도로 바꿔야” 문재인 대통령이 ‘농정 틀 전환’을 천명하고 정부가 이에 ...
[이슈분석/해산어 양식 배합사료 사용] 수산자원 고갈 막기 위해 ‘필수’…증체율 저하·높은 가격은 ‘숙제’ ...
“대학찰옥수수 종자 불량” [한국농어민신문 이평진 기자]보통 두 달 걸리는 수술 출수...
아프리카돼지열병 위험지역 ‘중점방역관리지구’로 지정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8개 방역시설 기준 제시축사 ...
4월 냉해 덮친 거창농가 ‘속앓이’ [한국농어민신문 구자룡 기자] ...
우수 농산물 직거래사업장을 가다 <5>엘리트농부(주) 김포로컬푸드 공동판매장 현대아울렛점 [한국농어민신문 김관태 기자] ...
배추·무·건고추···여름 주요 채소 생산량 줄 듯 [한국농어민신문 김경욱 기자] ...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