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 정책·유통
축단협 “지방직 공무원 직렬에 축산직 포함을”

AI(조류인플루엔자) 사태의 신속한 대응을 위해 축산직 공무원의 확대가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나왔다. 이를 위해 지방직 공무원 직렬에 축산직을 포함해 달라는 축산단체들의 요구가 제기되고 있다.

지난달 29일 서울 서초구 제2축산회관에서 열린 축산관련단체협의회 2014년도 제3차 대표자회의에서 축산단체 대표자들은 이번 AI 발생 지역의 살처분 과정에서 담당 공무원들의 전문성 부족에 따른 신속한 대응이 미흡해 축산직 공무원의 확대가 필요하다며 공무원 직렬에 축산직을 만들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현재 축산직 공무원 선발은 국가직은 거의 이뤄지지 않고 있으며, 지방직의 경우도 특별 채용 등의 형식으로 이뤄지고 있는 상황. 또한 ‘축산직’이라는 직렬 명칭도 없기 때문에 이를 보완해야 한다는 것이다.

김옥경 대한수의사회 회장은 “시·군 단위의 살처분 현장을 둘러보는데, 수의사가 없는 경우가 많았다. 또 농업직 공무원이 담당하다 보니 후속 대응에 미흡한 측면이 있었다”며 “지방직 공무원 선발 과정에 축산직렬을 포함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재용 한국종축개량협회 회장은 “축산 분야의 가축질병 대응에 있어 전문성을 갖춘 인력이 갈수록 중요해 지고 있다”며 “지방 공무원의 직렬에 축산직을 마련해 줄 것을 축단협 차원에서 정부에 건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고성진 기자 kosj@agrinet.co.kr


<저작권자 © 한국농어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추천뉴스
태풍피해 벼, 3등급으로 구분 전량 매입한다 [한국농어민신문 김선아 기자] 농림축산식품부...
“한국 살처분정책, 세계표준 벗어나”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호세 마누엘 산체스 아프리카돼...
“WTO 개도국 지위 유지, 대통령이 나서라” [한국농어민신문 고성진 기자] ...
[긴급점검/배 산지는 지금] 농가마다 태풍피해 희비교차…시세 안 나와 출하계획 ‘끙끙’ [한국농어민신문 김경욱 기자] ...
[2019 농식품부 종합국감] “ASF 대응 범정부 기구 구성…번식기 전 멧돼지 포획 시급” ...
수산자원조사원 추가 확보 좌절···총허용어획량 신뢰 강화 ‘먹구름’ [한국농어민신문 이진우 기자]내년 예산안에 반영 안돼정확한...
[2019 행정사무감사/제주] “태풍 피해 휴경보상 지원단가 상향 등 현실적 대책 마련을” [한국농어민신문 강재남 기자] 제주특별자치도...
[2019 국정감사/한국농어촌공사] “간척지 담수호 절반이 수질 4등급 초과···대책 미흡” 질타 [한국농어민신문 이병성 기자] ...
축단협 “야생멧돼지 관리 특단의 조치 시행하라” [한국농어민신문 우정수 기자] ...
[2019 국제종자박람회 ‘성료’ 미래 식량사업 이끌 우리 종자 우수성 알렸다 [한국농어민신문 조영규 기자] ...
여백
여백
Back to Top